2020.09.24 (목)

  • 구름많음동두천 16.1℃
  • 흐림강릉 17.5℃
  • 구름많음서울 18.0℃
  • 구름많음대전 18.3℃
  • 구름많음대구 18.3℃
  • 흐림울산 19.4℃
  • 구름많음광주 17.6℃
  • 흐림부산 19.7℃
  • 구름많음고창 16.4℃
  • 제주 20.9℃
  • 구름많음강화 17.1℃
  • 구름많음보은 13.4℃
  • 구름많음금산 15.8℃
  • 흐림강진군 17.5℃
  • 흐림경주시 17.1℃
  • 구름많음거제 19.6℃
기상청 제공

상주시

상주시, 청리면 기초생활거점조성사업 추진 시동 걸다!

청리면 기초생활거점조성으로 지역민 삶의 질 향상

URL복사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상주시가 9월 16일 일반농산어촌사업으로 추진하는 청리면 기초생활거점조성사업 기본계획을 승인 고시함에 따라 본격적인 사업 추진에 박차를 가하게 됐다.

 

상주시에 따르면 청리면 기초생활거점조성사업은 총사업비 40억원(국비28, 시비12)을 투입해 청하리 일원에 복지회관 리모델링 및 증축, 다목적 실내체육구장, (구)보건소 리모델링(코인빨래방) 및 주민들의 오랜 숙원사업인 시가지 중앙가로 보행환경개선을 추진하게 된다.

 

기초생활거점조성사업은 면소재지를 대상으로 공공거점기능을 보완하고 교육·문화·복지시설등 생활 SOC를 확충해 주민 삶의 질을 높이고, 배후마을 주민들에게 서비스 공급 거점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상주시는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주관하는 2020년 기초생활거점조성 공모사업에 선정된 이후 주민위원회 및 지역 주민들의 의견을 수렴하고 각 분야 전문가의 자문을 받아 기본계획을 수립했다.

 

강영석 상주시장은 “농촌의 정주여건 개선과 활성화를 위하여 주민들과 적극적으로 소통하면서 사업을 추진하고, 청리면 주민 삶의 질 향상 및 도시지역 못지 않은 정주기반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