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8 (화)

  • 흐림동두천 5.4℃
  • 흐림강릉 6.5℃
  • 서울 4.6℃
  • 흐림대전 3.4℃
  • 흐림대구 5.0℃
  • 울산 7.5℃
  • 맑음광주 4.3℃
  • 부산 6.3℃
  • 맑음고창 3.8℃
  • 제주 9.5℃
  • 흐림강화 4.6℃
  • 흐림보은 2.6℃
  • 흐림금산 3.2℃
  • 맑음강진군 4.8℃
  • 흐림경주시 7.0℃
  • 구름조금거제 6.1℃
기상청 제공

포토뉴스

더보기




미디어

더보기
칠곡군, 호국보훈 유가족 행복한 삶 지원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칠곡군은 1월 27일 올해‘6.25전쟁 7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참전명예수당, 미망인수당, 보훈명예수당 등 보훈관련 수당 조례를 대폭 개정했다고 밝혔다. 칠곡군에 따르면 군은 만65세 이상 국가유공자에게만 지급하던 보훈관련 수당을 올해부터 나이제한을 없애고 기존 제1호~7호까지만 지급하던 보훈명예수당을 제1호~18호까지 확대 지급한다. 또 참전명예수당을 월11만 원에서 월15만 원, 보훈명예수당을 월6만 원에서 월10만원(전몰군경유족 월9만 원에서 월15만 원)으로 인상해 국가유공자 예우를 확대·강화할 방침이다. 칠곡군 관계자는 “이번 조례 개정으로 나이에 상관없이 칠곡군 국가유공자 모두에게 수당을 지급해 나라사랑을 실천한 군민을 존중하고, 국가유공자와 유족들이 자긍심을 갖고 영예로운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예우를 확대할 수 있게 됐다.”면서 칠곡군은 수혜대상 확대로 210여명의 수급자가 확대될 것으로 보고 있다고 전했다. 백선기 군수는 “호국보훈의 도시 칠곡의 이름에 걸맞게 도내 최고 수준으로 수당을 인상함으로써 국가를 위해 헌신한 국가유공자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유공자와 가족들이 명예와 자


LIFE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