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3 (수)

  • 흐림동두천 20.3℃
  • 흐림강릉 20.0℃
  • 흐림서울 20.0℃
  • 흐림대전 18.5℃
  • 흐림대구 20.1℃
  • 흐림울산 19.2℃
  • 흐림광주 19.8℃
  • 흐림부산 20.3℃
  • 흐림고창 18.6℃
  • 흐림제주 20.8℃
  • 흐림강화 19.6℃
  • 흐림보은 18.0℃
  • 흐림금산 17.9℃
  • 흐림강진군 21.4℃
  • 흐림경주시 19.8℃
  • 흐림거제 20.4℃
기상청 제공

안동시

안동시, 80세 이상 어르신들의 무병장수 기원

때때옷 춤으로 어르신들에게 즐거움 선사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한국 정신문화의 수도 안동의 경로효친 사상을 엿볼 수 있는 안동양로연이 안동문화원(원장 이동수) 주관으로 10월 1일 오전 11시 웅부공원에서 개최됐다.

 

이날 행사에는 읍면동에서 80세 이상 노인 4~5명씩 약 120여 명이 한복 차림으로 참석했으며, 이번 참가자 중 최고령자는 풍산읍에 사는 102세(여) 김분기, 100세(남) 이윤연 씨가 참여해 건강을 과시했다.

 

 

안동양로연 행사는 1519년 안동부사로 봉직하던 농암 이현보 선생이 남녀 귀천을 막론하고 80세 이상의 노인들을 초청해 성대한 양로연을 베푼 것에서 유래됐다. 2010년부터 안동 민속축제에서 양로연 행사를 재현해 오고 있다.

 

식전 행사로 안동취타대의 취타대 공연, 이해숙 민요공연, 가요 공연이 펼쳐져 어르신들에게 흥겨운 시간을 선사했으며, 권영세 안동시장, 정훈선 안동시의회 의장, 이동수 문화원장 등은 행사장을 돌며 어르신들께 직접 잔을 올리고, 무병장수를 기원했다.

 

 

또한 안동농협 여성대학 총동창회 회원들도 기로연(식사)과 어르신들의 무병장수를 기원하는 헌수례를 봉행하고 가요 공연을 통해 어르신들의 장수를 기원하고, 기념품도 증정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