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05 (수)

  • 흐림동두천 1.2℃
  • 흐림강릉 6.6℃
  • 흐림서울 2.0℃
  • 흐림대전 4.1℃
  • 구름많음대구 9.5℃
  • 구름많음울산 10.7℃
  • 흐림광주 8.7℃
  • 구름조금부산 12.6℃
  • 흐림고창 4.6℃
  • 맑음제주 10.5℃
  • 흐림강화 0.5℃
  • 흐림보은 5.3℃
  • 흐림금산 4.7℃
  • 흐림강진군 9.9℃
  • 구름많음경주시 10.0℃
  • 구름조금거제 10.1℃
기상청 제공

경북도청

이낙연 국무총리, 구미경제인들과 지역 발전방안 모색

이낙연 국무총리, 구미방문…지역 전자산업 현황 및 애로 청취

 

(데일리대구경북뉴스=김형만 기자)경상북도는 12월 5일 구미시 금오테크노밸리 IT의료융합기술센터에서 이낙연 국무총리 주재로 ‘구미지역 경제인과의 간담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 국무총리의 이번 방문은 최근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의 주력산업인 전자산업의 현황을 점검하고 애로사항을 청취하기 위한 현장 행보로, 간담회에는 이철우 경상북도지사, 장세용 구미시장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업통상자원부, 중소벤처기업부, 환경부 등 4개부처 차관을 비롯한 중앙부처 관계자와 삼성전자, LG전자, SK 실트론, 벡셀, 디알젬 등 구미지역 기업인, 상공회의소를 비롯한 경제계 대표 등 22명이 참석했다.

 

이낙연 국무총리의 모두발언을 시작된 간담회는 이철우 도지사와 구미시장의 경제현황 설명에 이어 참석자들 간의 격의없는 대화와 질의응답으로 진행됐다.

 

 

행사에 참석한 지역경제인들은 국내외 경제환경 변화에 따른 기업 현장의 어려움을 생생하게 전달하면서 구미지역 경제의 재도약을 위한 신산업 육성, 핵심인재 양성, 노후 산업단지 경쟁력 강화, 의료기기 등 규제개선, 지방 중소기업의 종합적 지원, 소상공인과 자영업자 지원대책의 필요성 등을 적극적으로 피력했다.

 

이낙연 총리는 구미산업 현황 및 건의사항을 경청한 후 “최근 구미를 비롯해 대한민국 경제성장을 주도한 지역들의 경기 침체를 눈으로 확인하면서 국무총리로서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 지역의 발전 없이는 대한민국의 성장도 기대할 수 없으므로 전자산업의 구조 고도화와 5G 등 신산업 육성을 통해 지역경제 발전을 이룰 수 있도록 말씀해 주신 의견들은 면밀히 검토해 국정에 반영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5G 테스트베드, 새마을운동세계화, 스타트업 파크 등 지역의 현안사업을 건의하면서 “총리께서 무역의 날을 맞아 대한민국 수출산업의 중심인 구미지역을 방문하여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구미지역 경제의 활력을 함께 고민하는 의미있는 자리였다.”며

 

 

“앞으로 5G 산업 등 Post 전자산업 육성과 구미공단 활성화를 통해 지역의 주력산업이 지속적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정부 차원의 적극적인 지원을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간담회 후 이낙연 총리와 이철우 도지사는 김천 황금시장을 찾아 지역 상인들의 현장 목소리를 듣고 시장에서 구매한 상품을 복지시설에 전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