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9 (화)

  • 흐림동두천 12.6℃
  • 구름조금강릉 11.1℃
  • 서울 14.2℃
  • 대전 11.1℃
  • 대구 13.5℃
  • 울산 17.3℃
  • 광주 17.5℃
  • 부산 19.2℃
  • 흐림고창 17.0℃
  • 제주 20.1℃
  • 흐림강화 12.4℃
  • 맑음보은 10.9℃
  • 흐림금산 11.0℃
  • 구름조금강진군 18.1℃
  • 맑음경주시 16.5℃
  • 맑음거제 20.3℃
기상청 제공

군위군

군위군, 군위군 대구편입 시기 더 이상 늦출 수 없다!

김진열 군위군수, 주말 상주 찾아 임이자 경북도당위원장 설득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김진열 군위군수가 국민의힘 임이자 경북도당위원장을 만나 군위군의 대구편입 시기를 더 이상 늦출 수 없음을 다시 한번 강조했다.

 

9월 17일 상주에서 임 위원장과 만난 김군수는 대구경북의 미래가 달린 통합신공항의 성공적 건설을 위해 9월 정기국회에서 군위군의 대구편입 법률안의 통과를 촉구했다.

 

지난 2일 임 위원장은 대구 수성구 경북도당에서 열린 위원장 취임식에 앞서 군위군의 대구편입에 대해 “대구·경북 문제지만, 당 차원에서도 검토해봐야 하는 만큼 당이 안정화되면 크게 문제 될 건 없다.”고 언급한 바 있어 임 위원장을 직접 만나 대구편입의 시급성을 전달하기 위함이다.

 

이에 앞서 14일 국회를 찾은 김 군수는 이채익 행안위원장, 이만희 간사, 김용판 국민의힘 대구시당위원장, 김희국 의원, 유상조 행안위수석전문위원을 차례로 만나 대구편입 시기의 중요성과 군민들의 바람을 전달하고, 이 날은 상주를 직접 찾아 임 위원장을 설득하는 등 진정성 있는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