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3 (일)

  • 맑음동두천 -1.8℃
  • 맑음강릉 2.2℃
  • 맑음서울 -0.4℃
  • 맑음대전 1.1℃
  • 맑음대구 2.5℃
  • 맑음울산 3.9℃
  • 맑음광주 3.1℃
  • 맑음부산 4.3℃
  • 맑음고창 3.1℃
  • 구름조금제주 7.2℃
  • 맑음강화 -0.2℃
  • 맑음보은 1.0℃
  • 맑음금산 1.2℃
  • 맑음강진군 3.8℃
  • 맑음경주시 3.4℃
  • 맑음거제 4.4℃
기상청 제공

경산시

경산시, 코로나19 확산 최소화 ‘중국인 유학생 관리·지원대책’ 마련

경상북도, 경산시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관련 ‘중국인 유학생 관리·지원대책’ 회의 개최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경산시는 2월 14일 신학기 개강을 앞두고 이달 말까지 중국인 유학생들이 한꺼번에 입국할 것에 대비하기 위해 지난 13일 경상북도와 경산시청 대회의실에서 코로나19 감염증과 관련해 ‘중국인 유학생 관리․지원대책’ 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대책회의에서는 김병삼 경상북도 자치행정국장과 이장식 경산시 부시장과 중국인 유학생이 재학하는 영남대, 대구대, 대구가톨릭대, 대구한의대, 경일대, 동국대 경주캠퍼스 등 6개 대학 유학생 지원부서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해 중국 유학생 관리 및 지원 대책방안을 논의했다.

 

회의에서는 지역사회 감염증 확산 우려를 최소화하기 위해 중국인 유학생 ‘14일 자가격리’통제 문제를 해결하고자, 모든 대학에 중국인 유학생들이 기숙사에 14일간 자가 격리를 할 수 있도록 협조를 요청하고, 대학 관계자들도 이를 적극 수용하기로 협의했다.

 

아울러 경상북도와 경산시는 재난대비 예비비를 활용해 대학별 식비, 방역물품, 소독제, 관리인력을 포함해 열화상카메라 등 임시생활시설에 대해 최대한 지원하기로 했다.

 

한편, 지역 대학교에서는 신학기 개강을 앞두고 이달 말까지 중국인 유학생들이 한꺼번에 입국할 것에 대비해 대학별 졸업식 및 입학식 등의 집단행사를 취소하고, 대부분 개강도 연기한 것으로 파악됐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