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2 (토)

  • 흐림동두천 5.3℃
  • 구름많음강릉 5.9℃
  • 서울 6.0℃
  • 대전 8.4℃
  • 흐림대구 8.4℃
  • 흐림울산 8.9℃
  • 흐림광주 8.9℃
  • 흐림부산 10.0℃
  • 흐림고창 10.0℃
  • 흐림제주 13.4℃
  • 흐림강화 4.8℃
  • 구름조금보은 5.9℃
  • 흐림금산 8.3℃
  • 맑음강진군 11.6℃
  • 흐림경주시 7.5℃
  • 흐림거제 8.6℃
기상청 제공

상주시

상주시, 양파·보리 등 전년보다 5일 빨리 생육 활동 시작

상주시, 재배농가의 철저한 포장관리 당부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상주시는 2월 13일 월동작물(양파, 보리 등)이 전년보다 5일 정도 빨리 생육활동을 시작했다고 밝히며 재배농가의 철저한 포장관리를 당부했다.

 

상주시농업기술센터(소장 손상돈)는 “생육 재생기는 추위로 멈추었던 월동 작물이 날씨가 풀리면서 생육이 재생되는 시점”이라면서

 

“올해 상주시의 1월 평균기온이 2.1℃로 지난해 비해 1.7℃로 상승함에 따라 월동 작물의 생장시기가 전년에 비해 5일 정도 앞당겨져 생육 재생기가 14일로 관찰됐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웃거름 사용량은 보리류의 경우 요소 9~12kg, 양파의 경우 34~36kg를 20여일 간격으로 2~3회 나눠주는 것이 효과적이다.

 

심한 동해나 습해발생일 경우에는 요소 2%액을 만들어 10a당 100L씩 2~3회 잎에 뿌려주면 빠른 회복을 기대할 수 있다.

 

특히 최낙두 기술보급과장은 “포장관리에 있어 양파·보리 등 초기생육 관리가 중요함으로 생육초기에 적절한 웃거름 시비, 잡초관리 등 월동 후 관리를 철저히 해야 한다.”고 말했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