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4 (금)

  • 흐림동두천 25.6℃
  • 구름조금강릉 30.8℃
  • 구름많음서울 27.1℃
  • 흐림대전 28.0℃
  • 구름많음대구 31.0℃
  • 구름많음울산 28.5℃
  • 구름조금광주 27.1℃
  • 구름조금부산 27.3℃
  • 구름많음고창 26.8℃
  • 구름많음제주 30.1℃
  • 흐림강화 24.9℃
  • 구름많음보은 25.8℃
  • 구름많음금산 27.9℃
  • 구름조금강진군 26.7℃
  • 구름조금경주시 28.0℃
  • 구름조금거제 27.0℃
기상청 제공

상주시

상주시, “귀농·귀촌 1번지 명성 이어간다!”

귀농·귀촌인 유치 위한 사벌면에 ‘자전거 마을’ 조성 완료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상주시가 귀농·귀촌으로 제2의 인생을 꿈꾸는 도시민들을 유치하기 위해 사벌면 묵하리 묵하지구에 ‘자전거 마을’을 조성했다.

 

상주시는 묵하리 경천대 인근에 조성한 자전거 마을 공사를 마무리했다고 1월 7일 완료했다고 밝혔다.

 

상주시에 따르면 자전거 마을은 29,233㎡에 단독주택 36세대가 들어서 있다. 2016년 착공을 시작으로 도로, 상하수도 등 기반시설과 주택 건축까지 마쳤다.

 

자전거 마을은 낙동강의 제1경 경천대 인근에 위치해 낙동강의 경치를 즐길 수 있다. 또 주변에 상주 국제승마장, 상주자전거박물관, 낙동강 둘레길, 자전거 길 등이 있어 레저스포츠를 즐기기에도 좋은 곳이다.

 

자전거 마을이란 이름은 상주가 ‘자전거의 도시’ 인데다 인근에 자전거박물관과 낙동강 변 자전거 도로가 있어 붙여졌다.

 

자전거 마을은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주관하는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의 세부사업인 ‘신규마을조성사업’으로 조성됐다. 농어촌 지역에 쾌적하고 다양한 형태의 주거공간을 조성해 도시민을 유치하고 농촌지역에 활력을 불어넣는 사업이다. 마을 조성 취지처럼 실제 입주자 대다수는 외지인이다.

 

고상환 자전거마을 정비조합장은 “자연과 친화된 우리 마을은 이웃과 정답게 생활하며 농촌에서 새로운 일을 모색하는 활기찬 마을로 만들고자 한다.”고 말했다.

 

상주시 이경호 개발지원과장은 “자전거 마을은 낙동강 관광벨트에 위치해 주변 경관이 수려하고 생활여건이 우수해 도시민들의 호응이 컸다.”며 “앞으로도 거주 공간 마련에 적극 나서 귀농귀촌 1번지의 명성을 이어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