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2 (목)

  • 맑음동두천 2.6℃
  • 맑음강릉 5.8℃
  • 맑음서울 2.9℃
  • 맑음대전 5.9℃
  • 맑음대구 6.1℃
  • 맑음울산 6.6℃
  • 맑음광주 6.8℃
  • 맑음부산 9.1℃
  • 맑음고창 5.6℃
  • 구름조금제주 9.0℃
  • 맑음강화 2.2℃
  • 맑음보은 3.6℃
  • 맑음금산 4.8℃
  • 맑음강진군 7.5℃
  • 맑음경주시 6.3℃
  • 맑음거제 5.6℃
기상청 제공

구미시

구미 여성폭력시설 유공자 ‘여성가족부 장관’ 수상

2019 아동·여성폭력방지 유공 인정받아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구미시는 여성폭력시설종사자 2명이 11월 25일 여성가족부주관 서울 AW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성폭력·가정폭력 추방주간 기념행사’에서 아동·여성폭력방지에 기여한 공로로 공동으로 여성가족부 장관상을 수상하는 영광을 안았다고 밝혔다.

 

구미시에 따르면 이번 장관상을 수상한 여성폭력시설 종사자는 가정폭력·성폭력·학교폭력 등 폭력피해여성 및 장애인들의 상담 및 지원에 적극적으로 활동을 해 왔으며, 방문상담과 사례관리, 후원자원 발굴에도 앞장서서 폭력예방에 크게 기여해 왔다.

 

 

또한 폭력피해 이주여성 및 동반자녀들을 위한 의료 및 법률지원도 함께 하며 폭력으로 심신이 지친 피해자들의 자존감 회복 및 사회인으로의 복귀를 도모하는데 노력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박성애 사회복지국장은 “경북에서는 3명에게 주는 이번 여성가족부 장관표창을 구미시에서 2명이나 수여받게 된 것을 대단히 기쁘게 생각한다. 아동 및 여성폭력방지를 위해 항상 노력해주신 종사자 여러분에게 감사드리고 폭력이 없는 구미시가 될 수 있도록 앞으로 더욱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