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5 (일)

  • 흐림동두천 -1.7℃
  • 구름많음강릉 3.5℃
  • 흐림서울 1.4℃
  • 흐림대전 1.9℃
  • 흐림대구 1.6℃
  • 흐림울산 5.2℃
  • 흐림광주 3.7℃
  • 구름많음부산 7.9℃
  • 흐림고창 1.8℃
  • 구름많음제주 7.2℃
  • 흐림강화 -0.8℃
  • 흐림보은 -2.0℃
  • 흐림금산 -1.0℃
  • 흐림강진군 1.5℃
  • 흐림경주시 0.5℃
  • 흐림거제 5.4℃
기상청 제공

김천시

김천금릉빗내농악, 국가무형문화재 지정 경축행사 열어

김천금릉빗내농악, 국가무형문화재 제11-7호로 승격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김천시는 김천금릉빗내농악단이 11월 23일 김천빗내농악전수관 야외공연장에서 김충섭 김천시장, 송언석 국회의원, 김부섭 경북도 문화관광체육국장, 박판수, 나기보 경북도의원, 김세운 김천시의회 의장 등 1,000여명의 시민들이 참여한 가운데 김천금릉빗내농악 국가무형문화재 승격 경축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김천금릉빗내농악이 국가무형문화재로 승격되는 데 크게 기여한 분들에 대한 감사패 수여와 빗내농악 전승학교인 직지초등학교, 율곡초등학교의 합동공연, 남원농악, 김천금릉빗내농악 순서로 진행됐다.

 

 

김천금릉빗내농악은 1984년 12월 29일 경상북도무형문화재 제8호로 지정됐다가 2014년 11월 국가무형문화재로 신청한 후 예술성·기술성, 대표성, 사회문화적 가치 등이 높고 전승기량·기반·의지 등이 탁월, 5년간 각고의 노력에 힘입어 2019년 9월 2일 국가무형문화재 제11-7호로 승격됐다.

 

김천금릉빗내농악이 경북지역 농악 중 유일한 국가무형문화재로 승격됨에 따라 김천시는 국가 지정문화재 26개, 도 지정문화재 41개로 총 67개의 지정문화재를 보유하게 됐다.

 

한편 김천시(시장 김충섭)는 “시 승격 70주년을 맞아 김천금릉빗내농악이 국가무형문화재로 승격돼 더욱 의미가 남다르다.”며 “앞으로 김천금릉빗내농악을 널리 알려 문화관광 도시로서 김천의 위상 제고와 아울러 문화재 전승보전에 더욱 더 힘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