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15 (수)

  • 구름많음동두천 14.6℃
  • 구름많음강릉 19.0℃
  • 연무서울 17.5℃
  • 박무대전 17.8℃
  • 구름많음대구 20.3℃
  • 구름조금울산 20.8℃
  • 박무광주 20.7℃
  • 구름조금부산 22.3℃
  • 구름많음고창 19.4℃
  • 구름많음제주 21.4℃
  • 구름많음강화 15.9℃
  • 흐림보은 16.1℃
  • 구름많음금산 17.9℃
  • 구름조금강진군 20.3℃
  • 구름많음경주시 18.6℃
  • 구름많음거제 21.7℃
기상청 제공

칠곡군

백선기 칠곡군수·박성일 완주군수, 5년 우정 ‘눈길’

경북 칠곡군·전북 완주군, 행정과 민간단체에 이어 스포츠·문화·예술분야까지 교류 확대

 

(데일리대구경북뉴스=신명곤 기자)“행정과 민간단체에 이어 스포츠와 문화·예술분야까지 교류 확대해 나갑시다!”

 

경북 칠곡군 백선기 군수, 전북 완주군 박성일 군수의 동갑내기 영·호남 현역 두 단체장의 5년간 이어온 돈독한 우정이 눈길을 끌고 있다.

 

이들은 5월 14일 서울 청계광장에서 열린‘칠곡·완주 농특산물 직거래장터’에서 손을 맞잡고 격의 없는 대화를 이어갔다. 또 스포츠 및 문화예술 분야 교류 강화를 위해 직접 글로브를 착용하고 캐치볼을 하는 등 남다른 친분도 과시했다.

 

두 단체장의 두터운 우정과 동서화합에 대한 확고한 의지로 칠곡군과 완주군은 교류와 협력을 활발하게 이어오며 영·호남 자치단체 상생협력의 모범사례로 주목받고 있다.

 

칠곡군과 완주군은 1999년 자매결연을 체결했지만 2014년까지 이렇다 할 교류가 없었다. 이러한 상황은 백선기 칠곡군수와 박성일 완주군수의 의기투합으로 반전됐다.

 

 

2015년 3월 백선기 칠곡군수가 박성일 완주군수에게 교류 활성화를 제안하자 박성일 군수는 흔쾌히 동의하고 칠곡군을 방문해 머리를 맞댔다.

 

이를 통해 양 지역을 대표하는 축제와 군민의 날에는 사절단이 서로 방문하기로 했다. 또 서울 청계천에서 농·특산물 직거래 장터를 공동으로 열고 완주군 정책디자인 스쿨과 칠곡군 시책개발단은 정책 개발에 힘을 보태기로 했다.

 

이밖에도 전국적으로 알려진 칠곡 인문학과 완주 로컬 푸드의 노하우를 전수하기로 했다.

 

이러한 행정 교류가 본격적으로 시작되자 민간 교류도 물꼬를 트기 시작했다. 2015년 10월부터 새마을회, 자유총연맹, 바르게살기협의회, 의용소방대연합회, 이장연합회, 문화원의 순으로 민간단체가 자매결연을 맺고 친분을 다지는 행사를 이어왔다.

 

특히 지역 청소년들도 서로를 이해하며 친분을 쌓고 있어 양 지역 상생협력의 미래도 밝게 하고 있다.

 

백선기 칠곡군수는 “칠곡과 완주 간 소통과 교류는 영·호남 화합은 물론 국민 대통합에 큰 몫을 해내고 있다.”며 “단순한 교류를 넘어 상생 발전할 수 있는 아름다운 동행으로 더욱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박성일 완주군수는 “완주군과 칠곡군은 서로 비슷한 점도 많지만 서로가 가진 장점이 달라 큰 자극과 도움이 된다.”며 “앞으로 민간 중심의 실질적 교류 강화를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