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14 (목)

  • 구름많음동두천 7.6℃
  • 구름조금강릉 9.6℃
  • 구름많음서울 7.8℃
  • 맑음대전 9.3℃
  • 맑음대구 8.6℃
  • 맑음울산 10.4℃
  • 맑음광주 9.8℃
  • 구름조금부산 11.6℃
  • 구름많음고창 10.6℃
  • 흐림제주 11.8℃
  • 구름많음강화 7.7℃
  • 맑음보은 8.5℃
  • 맑음금산 8.6℃
  • 구름조금강진군 12.0℃
  • 구름조금경주시 9.7℃
  • 구름많음거제 11.2℃
기상청 제공

울진군

울진군, ‘찾아가는 치매예방대학’ 개강

19개소 282명 대상, 치매예방프로그램 50회 운영

 

(데일리대구경북뉴스=양승미 기자)=울진군(군수 전찬걸)은 지난 5일 왕피2리를 시작으로 2019년 찾아가는 맑은뇌쉼터 건강대학 및 치매예방 건강대학 19개소의 개강식을 진행한다고 14일 밝혔다.

 

치매환자가 있는 곳은 맑은뇌쉼터 건강대학 14개소, 치매환자가 없는 곳은 치매예방 건강대학 5개소로, 치매환자, 인지 저하자, 75세 이상 독거노인 등 282명을 대상으로 마을회관에서 미술, 음악, 감각자극, 운동, 작업회상 등 5가지 치매예방 프로그램을 50회 운영한다.

 

보건소는 2018년 진행된 프로그램을 통해 함께하는 치매인식 개선 및 인지기능 향상을 통해 삶의 질 향상과 독립적 일상생활 유지에 도움이 된다는 결과를 얻었다.

 

박용덕 보건소장은“치매예방을 위한 건강대학 운영뿐만 아니라 올해 치매안심센터를 리모델링해 치매환자 및 인지기능저하자 등을 위한 프로그램 운영, 치매선별검사, 치매치료비 및 조호물품 지원, 가족지원사업 등 다양한 사업을 통해 치매가 있어도 없어도 안심하는 울진군에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