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09 (수)

  • 구름많음동두천 -1.6℃
  • 흐림강릉 4.5℃
  • 구름조금서울 -0.8℃
  • 구름많음대전 0.8℃
  • 구름많음대구 2.2℃
  • 구름많음울산 5.5℃
  • 흐림광주 1.7℃
  • 구름많음부산 4.8℃
  • 흐림고창 0.1℃
  • 흐림제주 5.1℃
  • 구름많음강화 -1.6℃
  • 구름많음보은 0.3℃
  • 흐림금산 0.4℃
  • 흐림강진군 4.2℃
  • 흐림경주시 3.8℃
  • 흐림거제 3.8℃
기상청 제공

경북도청

경북도, 철저한 화재예방으로 도민 소중한 생명·재산 보호

경북도, 지난해 하루 평균 7건 화재 발생…전년 대비 4.7% 감소

 

(데일리대구경북뉴스=김형만 기자)경상북도 소방본부의 화재발생현황 분석 결과에 따르면 경상북도는 지난해 하루 평균 7건의 화재가 발생한 것으로 파악됐다.

 

도 소방본부 관계자는 지난해 경북도에서 발생한 화재는 전년대비 4.7%(131건)가 감소한 2천686건이지만, 반면 인명피해는 180명으로 전년대비 16.9%(26명), 재산피해는 340억7천7백만원으로 35.8%(89억8천5백만원)가 각각 증가했다고 밝혔다.

 

원인별로는 부주의 40.1%(1천76건), 전기적 요인 22.6%(607건), 기계적 요인 12.8%(345건) 순으로 나타났다. 부주의를 세부적으로 보면 불씨방치 23.7%(255건), 담배꽁초 20%(215건), 쓰레기소각 17.1%(184건), 가연물 근접방치 8.3%(89건) 순이다.

 

발화 장소는 주거시설 27.7%(744건), 산업시설 20.3%(546건), 자동차 등 15.7%(423건)로 집계됐다. 주거시설 중에 단독주택이 79.7%(593건), 공동주택이 14.4%(107건)를 차지했다. 임야화재는 213건에서 170건으로 20.2%(43건) 감소했다.

 

이창섭 경북도 소방본부장은 “지난해 화재 중 40%가 부주의와 방심으로 발생한 만큼 도민들의 주의와 관심이 필요하다.” 며 “2018년도 화재분석을 바탕으로 철저한 예방활동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