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08 (화)

  • 맑음동두천 0.8℃
  • 맑음강릉 5.7℃
  • 맑음서울 -0.2℃
  • 맑음대전 2.7℃
  • 맑음대구 4.2℃
  • 맑음울산 6.4℃
  • 구름많음광주 4.8℃
  • 맑음부산 7.3℃
  • 흐림고창 3.1℃
  • 연무제주 8.0℃
  • 맑음강화 -0.3℃
  • 맑음보은 1.9℃
  • 구름조금금산 1.9℃
  • 흐림강진군 5.2℃
  • 맑음경주시 5.2℃
  • 맑음거제 8.2℃
기상청 제공

경북도청

경북도, ‘경북형 대학일자리센터’ 운영대학 공모

입학에서 취·창업까지 원스톱 고용서비스 제공!

 

(데일리대구경북뉴스=김형만 기자)경상북도는 대학의 진로교육 확대와 취·창업 지원역량 강화를 위해 ‘경북형 대학일자리센터’ 운영대학을 25일까지 공모한다고 밝혔다.

 

경북도에 따르면‘대학일자리센터’는 대학 내에 흩어져 있는 진로 및 취·창업 지원기능을 공간적으로 통합하거나 기능적으로 연계해, 저학년부터 진로선택과 취․창업 준비를 위한 특화된 고용서비스를 제공한다.

 

‘경북형 대학일자리센터’지원사업은 취업체계가 취약한 도내대학의 취업지원관 채용 및 취·창업지원 프로그램 운영을 지원하고, 정부 및 경북도 청년 일자리 사업과 연계 추진해 입학에서 취업까지 원스톱 취업서비스를 지원할 방침이다.

경북도는 5~7개소를 선정해 학교당 연간 1억~1억5천만원(도40%, 시군 40%, 대학 20%), 총7억5천만원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번 공모는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회에서 △진로 및 취․창업지원 인프라 구축 △진로지도 및 취․창업지원 서비스 강화 부분 등 종합적으로 판단해 사업규모 및 사업비를 확정하게 되며, 선정된 대학은 지원 약정체결 후 3월부터 사업을 추진하게 된다.

또한 선정대학은 최대 5년간 지원받을 수 있으며 매년 평가를 통해 지원여부가 결정된다.

 

한편 경북도는 고용노동부 대학일자리센터 공모사업에 11개(대형 7, 소형 4) 대학이 선정돼, 대형사업에 5~6억원, 소형사업에 2억원(고용부 50%, 도․시군 25%, 대학 25%)을 지원받아 운영 중이다.

 

대형사업은 지역의 대학생 및 청년들에게 취․창업 활동을 지원하는 거버넌스 역할을 하고 있으며, 소형사업·경북형 사업과 함께 분산된 고용정보를 쉽게 접근할 수 있는 취업·창업 서비스 기반을 구축으로 대학일자리센터가 핵심적 전달체계 역할을 수행한다.

 

박성근 경북도 일자리청년정책관은 “지역대학 학생들이 대학일자리센터 전문상담사의 진로컨설팅과 체계적인 취·창업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보다 빨리 진로를 설계하고 취·창업에 큰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공모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경상북도 인터넷 홈페이지 공고를 참고하고, 신청서는 경상북도 일자리청년정책관에 제출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