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27 (화)

기상청 제공

문경시

문경시, 인도네시아 살라티시와 교류활성화 방안 모색

인도네시아 살라티가 율리안토우 시장 문경시 방문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인도네시아 살라티가 율리얀토우(Yuliyanto)시장과 스리 빠무지(Sri Pamuji) 시립 병원장 등이 문경시와 상호교류 확대를 위해 11월 27일 문경시를 방문했다.

 

문경시 고윤환 시장은 이날 인도네시아 살라티가 율리얀토우(Yuliyanto)시장, 스리 빠무지(Sri Pamuji) 시립 병원장 등 방문단 8명을 영접하고, 양 도시 간 교류협력 확대를 위한 간담회를 가졌다.

 

이 자리에는 글로벌선진학교 남진석 이사장, 김성구 교육지원 단장 등도 함께 참석했으며, 간담회에서 고윤환 시장은 양 도시 간 공동발전을 위한 우호적인 왕래와 경제, 문화관광, 체육교류 등의 확대를 희망했다.

 

간담회 후 율리안토우 시장 일행은 문경시 도시재생 우수사례로 손꼽히는 문화의 거리와 영강체육공원을 답사하고, 문경읍 고요전원마을과 도자기박물관을 방문하는 등 문경시의 다양한 발전상을 직접 눈으로 보고 배우는 기회를 가졌다.

 

율리얀토우 살라티가 시장은 “앞으로 문경시를 우리 시의 발전모델로 삼아 도시재생, 관광 등 다양한 분야에서 많은 것을 배울 수 있기를 바라며, 나아가 실질적인 교류와 협력을 통해 양 도시가 상생발전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인도네시아 살라티가市는 중부 자바의 머라바브 화산 인근에 위치한 인구 19만 명의 도시로 주요 농산물로는 쌀, 옥수수, 고무, 커피 등을 재배하며, 교육·스포츠·무역도시로 유명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