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10 (수)

  • 흐림동두천 13.9℃
  • 맑음강릉 17.6℃
  • 구름많음서울 14.3℃
  • 구름많음대전 16.4℃
  • 구름많음대구 18.2℃
  • 구름많음울산 19.3℃
  • 구름많음광주 17.5℃
  • 흐림부산 19.8℃
  • 흐림고창 15.8℃
  • 흐림제주 19.2℃
  • 구름많음강화 14.0℃
  • 흐림보은 15.8℃
  • 구름많음금산 15.3℃
  • 구름많음강진군 18.0℃
  • 구름많음경주시 18.8℃
  • 흐림거제 20.3℃
기상청 제공

상주시

상주시, 상주보․낙단보 개방은 지역 농민 생존권 위협…결사반대

환경부, 상주보사업소에서 상주보 및 낙단보 개방계획에 따른 간담회 열어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상주시가 10월 10일 상주보사업소에서 개최된 상주보 및 낙단보 개방계획에 따른 간담회에서 결사반대의 입장을 표명했다.

 

이번 간담회는 상주시 주최로 진행된 가운데, 임이자 국회의원, 상주시장, 대구지방환경청장, 수자원공사 관계자, 4대강조사평가단장, 상주시․의성군 피해우려지역의 농민 100여 명이 참석했으며, 상주시와 농민들은 정부의 보 개방 계획에 대한 강력한 반대의사를 전달했다.

 

상주시는 보 개방 시 관광자원의 훼손, 양수장의 양수불가 및 취수장의 취수량 저하로 막대한 시설개선 사업비 소요, 농업용수 부족으로 영농에 피해를 주는 등을 4개 부서에서 개방 불가에 대한 의견을 건의해 지역 농민들의 어려운 여건을 전달했다.

 

 

김영근 상주시 농업경영인 협회장은 “상주보, 낙단보 개방은 지역 농민들의 의견을 무시한 환경부의 일방적인 정책으로 절대로 동의할 수 없다.”며 결사반대 의견을 표명했다.

 

이에 대해 환경노동위원회 간사 임이자 국회의원은 “보 개방은 가장 중요한 주민의 생존권과 연결되는 문제이다. 주민들의 의견을 잘 듣고 심도 있게 고민하여 문제해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황천모 상주시장은 보 개방에 대해 “상주보 개방은 주민 생존과 직결되는 문제이다. 상주를 지키는 것은 낙동강 물이다. 상주보, 낙단보를 개방하면 지하수가 나오지 않으니 보 개방 계획취소를 강력히 요구한다.”며 “만일 보 개방을 계속 진행할 시 상주시장으로서 특단의 대책을 마련할 것”이라며 강력 대응의 뜻을 내비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