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15 (화)

  • -동두천 28.9℃
  • -강릉 31.8℃
  • 흐림서울 28.8℃
  • 구름많음대전 29.4℃
  • 구름많음대구 31.3℃
  • 구름많음울산 26.2℃
  • 흐림광주 29.7℃
  • 맑음부산 21.7℃
  • -고창 28.4℃
  • 구름많음제주 23.5℃
  • -강화 26.5℃
  • -보은 29.0℃
  • -금산 29.5℃
  • -강진군 25.3℃
  • -경주시 32.0℃
  • -거제 23.8℃
기상청 제공

경북도청

경북도, 안전재난 대응능력 강화 토론훈련 실시

민간체험단, 13개 협업부서 및 10개 협력기관과 2018 안전한국훈련 영천댐 붕괴 대응 토론훈련 전개


(데일리대구경북뉴스=김형만 기자)경상북도는 안전재난 대응능력 강화를 위해 15일 도청 전시종합보고장에서 2018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의 일환으로 토론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토론훈련은 ‘지진으로 인한 영천댐 붕괴를 가상 재난상황으로 설정’, 경상북도 재난안전대책본부(본부장 김관용 경상북도지사) 구성 13개 협업부서와 제50보병사단, 경북경찰청, 경북교육청, 한국전력공사 등 10개 협력기관이 각자의 임무와 역할을 토론 방식으로


이날 토론 훈련에는 경상북도재난안전대책본부 구성 및 재난상황 판단회의 개최, 재난현장에 경상북도 현장통합지원본부의 설치·운영, 부상자 구조, 사망자 수습, 이재민 구호, 수습 및 복구단계에 이르기까지 현장조치매뉴얼에 따른 대응상황을 점검하고 단계별 조치와 대응체계를 점검 확인하는 순서로 진행됐다.


훈련 주요 내용은 ‣ 영천시 북북동쪽 14km지점에서 6.3 규모의 지진이 발생해 재난상황을 파악하는 관심단계  ‣ 영천댐 균열이 확대되는 주의단계  ‣ 영천댐 비상수문 개도 결정에 따른 경계단계  ‣ 수문개도로 초당 4천톤의 물이 방류되는 심각단계 ‣ 균열된 수문을 응급보수 완료한 수습복구 등 5개 단계로 구분해 상황별 훈련메시지를 전달한 후, 협업부서와 협력기관의 임무와 역할에 정해진 시나리오 없이 집중토론 방식으로 이뤄졌다.


특히 인터넷 모집을 통해 선발된 10명의 민간체험단이 토론에 참여해 전 훈련과정을 모니터링하고, 상황별 대응에 대해 직접 질문하거나 의견을 제시하는 등 안전에 대한 도민의 의식을 가늠해 볼 수 있는 참여형 훈련으로 평가받았다.
 
김관용 경북도 재난안전대책본부장은 “2018 안전한국훈련을 통해 각 부서와 유관기관이 각 기관별 역할을 정립하고, 협업부서별 협력체계를 강화하는 계기를 마련했다.”며“앞으로도 지속적인 안전훈련을 통해 도민의 생명과 재산을 안전하게 보호하는데 총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