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5 (목)

  • 구름많음동두천 30.6℃
  • 구름많음강릉 33.4℃
  • 구름많음서울 31.5℃
  • 구름많음대전 34.6℃
  • 구름많음대구 33.8℃
  • 구름많음울산 31.0℃
  • 구름많음광주 32.5℃
  • 구름조금부산 31.5℃
  • 구름많음고창 33.9℃
  • 제주 31.4℃
  • 구름많음강화 30.0℃
  • 구름많음보은 32.9℃
  • 구름많음금산 33.2℃
  • 구름많음강진군 31.9℃
  • 구름많음경주시 35.4℃
  • 맑음거제 31.8℃
기상청 제공

정치

봉화군 수해복구 국비 1,569억원 확보, 역대 최고 수준

총사업비 2,000여억원 들여 도로•하천•산사태 등 수해피해지 복구
운곡천•토일천•창평천 등 봉화군 대부분 하천 기능복구•개선

(데일리대구경북뉴스=양승미 기자)=지난 12일 행정안전부가 호우•태풍 피해 복구비 지원 계획을 밝혔다. 이에 따라 지난 6~7월 집중호우 피해를 입은 봉화군에 국비 1,569억원이 지원되며, 지방비를 포함하면 약 2,000억원 규모에 육박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는 태풍과 호우피해 신청을 한 전국 30개 시군중에 최고수준(두번째)의 금액이며, 봉화군 하천•소하천, 도로•교량, 소규모시설, 산사태 등 수해피해지 복구에 쓰이게 된다.

 

도로의 경우 소천 임기, 춘양 서동, 물야 오전, 명호 풍호, 상운 하눌•가곡 등 30여개 구간에 대한 기능복원사업이 추진되며, 하천의 경우는 가계천, 가천, 관청리천, 낙화암전, 내성천, 덕신천, 도천, 동막천, 법진천, 현동천, 창평천, 운곡천, 구천, 토일천 등 봉화군 대부분의 하천에 대한 피해복구와 개선사업이 진행된다.

 

본격적인 사업추진에 앞서 경북도와 봉화군은 오는 21일 오전 봉화군청 대회의실에서 ‘집중호우 피해 재해복구사업 실시설계용역 주민설명회’를 개최하여 주민의견을 수렴한 후 사업을 착수하게 된다.

 

이처럼 큰 폭의 복구예산을 확보할 수 있었던 것은 박형수 의원이 수해복구 예비비 확보를 위해 기획재정부와 행안부, 당정책위에 “기능복원은 물론, 개선복구까지 될 수 있도록 국비를 충분히 지원해줘야 한다”을 점을 집요하게 요청하고 설득한 결과이기도 하다.

 

한편 지난 7월 봉화군이 특별재난지역으로 지정될 수 있도록 역할을 해온 박형수 의원은 “신속한 복구가 될 수 있도록 끝까지 최선을 다하겠다”는 입장과 함께 “군민들께서 입은 수해의 상처가 완전히 아물어 건강한 일상을 되찾기를 바란다”는 소망을 나타냈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