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5 (일)

  • 구름많음동두천 15.8℃
  • 흐림강릉 19.8℃
  • 구름많음서울 20.4℃
  • 구름많음대전 18.5℃
  • 흐림대구 19.4℃
  • 맑음울산 18.6℃
  • 흐림광주 20.5℃
  • 흐림부산 20.0℃
  • 흐림고창 17.6℃
  • 흐림제주 22.2℃
  • 구름많음강화 15.9℃
  • 흐림보은 16.6℃
  • 흐림금산 16.7℃
  • 흐림강진군 18.5℃
  • 흐림경주시 17.4℃
  • 흐림거제 18.5℃
기상청 제공

칠곡군

칠곡군, 문화도시 경험과 가치 확산 나서

칠곡군, ‘문화도시와 도시의제’ 포럼 개최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제4차 법정 문화도시 지정을 준비 중인 칠곡군이 9월 16일 칠곡군청 강당에서 ‘우리 도시가 꿈꾸는 도시의제를 어떻게 풀어갈 것인가’라는 주제로 문화도시 의제포럼을 개최했다.

 

이번 포럼은 지난 7월부터 시작된 칠곡 문화도시의 경험과 가치를 확산시키기 위한 릴레이식 의제별 포럼의 마지막 장(場)으로 ‘문화도시와 공간’, ‘문화도시와 시민’에 이어 ‘문화도시와 도시의제’를 다루는 관점에 대해 고민하기 위해 마련됐다.

 

문화도시 행정(실무)협의회, 칠곡시민회 및 전문가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이번 행사는 지금종 군포문화도시지원센터장의 ‘문화전략으로써 도시의제를 다루는 문화도시’에 관한 기조발제를 시작으로 ▲도시의제를 새로운 삶의 방식으로 풀어가는 도시, 칠곡(서민정 칠곡문화도시지원센터장) ▲지역의 문제를 문화적으로 해결하는 방식을 찾아나가는 도시, 원주(김선애 원주시 창의문화도시지원센터 사무국장) ▲주민 주도 의제발굴과 실험을 통해 지역의 변화와 발전을 꿈꾸는 도시, 김해(이영준 김해문화도시센터장)의 각 도시별 사례 발표 순으로 진행됐다.

 

특히, 시민들이 제안한 도시의제를 정책으로 연계시키고 문화도시 가치를 바탕으로 지역개발, 교육, 문화예술, 관광, 축제 등 다양한 부서와의 접점 마련을 위해 16개 부서 36개 담당으로 구성된 칠곡군 문화도시실무협의회가 활발히 운영 중에 있으며, 이에 대한 사례를 이호연 문화도시과 문화도시팀장, 최명환 건설과 농촌개발담당이 ‘시민이 주도하고 행정이 뒷받침하며 만들어가는 문화도시 칠곡’이라는 주제로 각자의 경험을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칠곡군 관계자는 앞으로도 문화도시를 통해 등장·발굴된 다양한 의제들이 각자의 담론의 과정에서 끝나는 것이 아니라 시민, 행정, 전문가와의 유기적인 연계·협업구조를 통해 시민들의 삶이 정책에 맞닿을 수 있도록 적극적인 도시문화 거버넌스 체계를 만들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