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5 (일)

  • 구름많음동두천 15.0℃
  • 구름많음강릉 18.8℃
  • 구름많음서울 19.7℃
  • 구름많음대전 17.4℃
  • 흐림대구 18.9℃
  • 흐림울산 18.2℃
  • 구름많음광주 19.9℃
  • 흐림부산 19.8℃
  • 흐림고창 16.8℃
  • 구름많음제주 21.8℃
  • 구름많음강화 15.7℃
  • 구름많음보은 14.8℃
  • 흐림금산 15.7℃
  • 흐림강진군 18.0℃
  • 흐림경주시 17.0℃
  • 흐림거제 18.4℃
기상청 제공

구미시

이종호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구미 방문 및 세미나 참석

16일 구미 방문, 지역 R&D 생태계 활성화 세미나 참석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이종호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이 9월 16일 구미시를 방문하여 김영식 국회의원이 주최한 지역 R&D 생태계 활성화 세미나에 참석하고 지역현안을 청취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세미나는 ‘지역혁신체제의 새로운 방향성과 지역 R&D 오픈플랫폼 구축 및 활성화를 위한 발전 방향 모색’이라는 주제로 구미상공회의소 2층 대강당에서 김복철 국가과학기술연구회(NST) 이사장, 윤석진 한국과학기술원(KIST) 원장, 백형희 한국식품연구원 원장 등 정부출연연구기관(16개) 원장 및 지역기업인을 포함한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세미나는 ‘지역주도 중앙 지원의 지역과학기술 혁신방안’ 및 ‘출연(연)과 지역의 협력 사례 및 발전방향’이라는 주제로 각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정희권 국장과 윤석진 한국과학기술연구원 원장이 발표한 후에, 우병구 전자정보기술원장을 좌장으로 국가과학기술연구회 정책본부장, 산업연구원 연구위원 및 지역대학 교수 등 5명이 참여한 패널 토론으로 진행했다.

 

행사 후 이어진 간담회에서는 주요 현안과 건의사항을 청취하는 시간도 가졌다.

 

 

이 자리에서 김장호 구미시장은 지역의 중요 현안사업 중 하나인 ▲메타버스 중심도시 구미 조성 및 ▲구미 반도체 특화단지 구축을 위한 구미의 여건 및 강점에 대해 설명하고, 사업 추진을 위해 지원과 협조를 요청했다.

 

구미시는 전기·전자 관련 기업들이 밀집해 있고, 원소재·부품부터 수요기업까지 반도체의 전 공급망이 완비되어 있어 반도체 특화단지를 조성하는 데 최적의 조건을 갖고 있다.

 

수도권 중심의 K-반도체 벨트를 영남권까지 연장하고 국가균형 발전에 기여하기 위해 구미시는 산·학·연 협력기반의‘산업정책협의체’를 발족하고 반도체 실무협의회(TF)를 구성하는 등 적극 대응해 나가고 있다.

 

또한 구미시는 5G 테스트베드, XR 디바이스 개발센터를 비롯해 2022년 공모선정으로 현재 구축 중인 동북권 메타버스 허브센터까지, 메타버스 사업 추진을 위한 기본 인프라가 갖춰져 있다.

 

이를 바탕으로 ‘메타버스 산업단지 실증 사업’ 및 ‘한류 메타버스 전당 조성 사업’, ‘메타버스 사회혁신센터 구축 사업’ 등 메타버스 산업을 선도하기 위한 신규 사업들을 준비 중이다.

 

이종호 장관은 우리나라가 디지털 패권 국가로 도약하기 위해 노력해야 할 중대한 시기라며 구미가 신산업 육성을 통해 첨단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적극 검토하고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김장호 구미시장은 “바쁘신 와중에도 소중한 시간을 내어 구미를 방문해 주신 이종호 장관님께 감사드리며, 구미지역 현안사업이 원활히 추진될 수 있도록 장관님의 각별한 관심과 지원을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