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5 (금)

  • 흐림동두천 1.0℃
  • 구름조금강릉 5.9℃
  • 서울 4.5℃
  • 구름많음대전 0.4℃
  • 맑음대구 -1.6℃
  • 맑음울산 3.1℃
  • 맑음광주 1.4℃
  • 맑음부산 5.9℃
  • 맑음고창 3.0℃
  • 맑음제주 7.1℃
  • 흐림강화 5.1℃
  • 맑음보은 -2.8℃
  • 맑음금산 -4.0℃
  • 맑음강진군 -0.9℃
  • 맑음경주시 -1.6℃
  • 맑음거제 2.6℃
기상청 제공

지역

대구 달성군. 사랑의 연탄 나눔 실천

복지사각지대 없는 촘촘한 복지 안전망 구축

 

(데일리대구경북뉴스=이준호 기자) 대구 달성군(군수 김문오)은 8일 관내 저소득 가정을 방문해 사랑의 연탄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관내 자원봉사자 60여 명이 2개조로 나눠 다가올 겨울을 대비, 지역의 어려운 이웃 6가정을 방문해 500장씩 총 3,000장의 사랑의 연탄 나눔을 진행했다.

 

김문오 달성군수도 자원봉사자들과 함께 저소득 가정을 직접 방문하여 생활의 고충을 위로하고, 연탄을 나르며 이웃사랑을 실천하는 뜻 깊은 시간을 보냈다.

 

 

연탄을 지급받은 기초수급자 A씨는 "날씨가 추워지는 이맘때가 되면 늘 걱정이었는데 난방비에 대한 부담을 덜 수 있어서 마음이 놓인다.”며 고마운 마음을 표했다.

 

김문오 달성군수는 “최근 연탄가격 상승과 경기침체로 후원의 손길이 줄어들고 있어 저소득가정에 더욱 혹독한 겨울이 될 것 같다.”며, “달성군은 복지사각지대 있는 이웃이 소외되지 않도록 촘촘한 복지 안전망을 구축하여 모든 군민이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달성군은 2008년부터 12년째 매년 사랑의 연탄 나눔을 실시하여 온정을 나눔으로써 아름다운 나눔 문화 확산에 기여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