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6 (토)

  • 맑음동두천 9.3℃
  • 맑음강릉 16.4℃
  • 연무서울 11.1℃
  • 구름많음대전 18.5℃
  • 구름조금대구 19.2℃
  • 맑음울산 19.4℃
  • 구름조금광주 20.0℃
  • 맑음부산 19.6℃
  • 구름많음고창 16.8℃
  • 구름조금제주 19.5℃
  • 맑음강화 10.9℃
  • 구름조금보은 17.3℃
  • 구름조금금산 16.7℃
  • 구름많음강진군 19.7℃
  • 구름많음경주시 20.0℃
  • 맑음거제 19.4℃
기상청 제공

정치

안동시의회, 이경란 의원 욕설 파문 사태 입장 발표

시민 불신 해소할 수 있도록 집행부에 대한 견제와 감시 더욱 강화…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안동시의회 정훈선 의장은 11월 7일 보도자료를 통해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이경란 의원 욕설 파문 사태에 대해 유감을 표명하며 다음과 같은 입장을 밝혔다.

 

정훈선 의장은 먼저, 지난 9월 6일 열린 의원전체간담회에서 이경란 의원이 폭언과 협박을 당했다는 사실을 밝히며 의회 차원의 대책을 요구했다면서

 

이에 18일 집행부와 간담회를 개최해 권영세 시장에게 의정활동 요구자료가 외부로 유출된 경위에 대해 철저히 조사하고, 지방자치법에 명시된 의회 권한과 의원의 의정활동이 침해받지 않도록 각별한 주의를 촉구했다고 했다.

 

또한 욕설 파문 이후 사태의 심각성을 느끼고, 의회 안전과 질서 유지를 위해 청사 내 청원경찰을 배치하도록 했다.

 

이와 더불어 11월 20일부터 열리는 제2차 정례회에서 특혜 의혹은 물론, 시정 전반에 관해 엄중한 행정사무감사를 실시하겠다고 강조했다.

 

정훈선 의장은 “시민들께 염려를 끼쳐 매우 송구스럽게 생각한다.”며 “지방의회에 대한 시민들의 불신을 해소할 수 있도록 집행부에 대한 견제와 감시를 더욱 강화하고 의회 본연의 기능에 충실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