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4 (목)

  • 맑음동두천 2.3℃
  • 맑음강릉 5.4℃
  • 맑음서울 3.8℃
  • 맑음대전 4.7℃
  • 맑음대구 6.4℃
  • 맑음울산 6.3℃
  • 맑음광주 7.0℃
  • 맑음부산 8.6℃
  • 맑음고창 6.0℃
  • 맑음제주 10.4℃
  • 맑음강화 1.1℃
  • 맑음보은 3.5℃
  • 맑음금산 4.3℃
  • 맑음강진군 8.2℃
  • 맑음경주시 6.1℃
  • 맑음거제 6.7℃
기상청 제공

안동시

안동시, 늦깎이 교육생들의 불꽃 튀는 한글 대결

안동시, 성인 문해 골든벨대회 개최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안동시가 평생교육으로 지역민들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기 위해 11월 4일 오후 2시 안동체육관 보조경기장에서 지역 문해 교육생 300여 명이 참여하는 ‘제2회 성인 문해 골든벨 대회’를 개최했다.

 

지난해 이어 안동시와 한국수자원공사 안동권지사(지사장 최상찬) 공동 주최, 안동시평생교육지도자협의회(회장 권기탁) 주관으로 마련된 문해골든벨대회는 사회적인 환경, 어려운 가정형편 등으로 초등학교에 다니지 못했거나 공부할 기회를 놓쳐 한글을 읽고 쓰는 데 어려움을 겪었던 어르신들을 격려하고 문해 교육에 대한 일반인들의 인식을 제고하기 위해 마련됐다.

 

아울러 대회는 본선 문제 풀기뿐만 아니라 탈락자를 위해 패자부활전, OX 퀴즈, 장기자랑과 초청 가수 공연 등 다채로운 행사가로 진행됐으며, 특히, 20여 명의 문해 교사가 늦깎이 학생들의 대회 참가를 축하하기 위해 2개월간 저녁마다 모여 준비한 축하 공연도 선보였다.

 

 

대회는 예선전과 본선을 거쳐 최우수상, 우수상, 특별상, 감투상 등 총 20명에게 시상하고 격려했다.

 

권영세 안동시장은 “글 모르는 설움으로 한평생 살아온 늦깎이 학생들이 남은 생을 더 즐겁고 행복하게 살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을 하겠다.”며, 시민들의 문해 교육에 대한 관심을 부탁했다.

 

한편 안동시는 올해 한글배달교실 14개소 320명, 5개 문해 교육기관에서 150여 명이 교육에 참여했다. 매년 연말에는 늦깎이 교육생들이 배움의 즐거움, 글을 몰라서 겪었던 서러움 등을 시로 쓰고, 시화전을 열어 잔잔한 감동을 주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