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3 (수)

  • 흐림동두천 20.6℃
  • 흐림강릉 20.4℃
  • 흐림서울 20.6℃
  • 흐림대전 18.4℃
  • 흐림대구 20.4℃
  • 흐림울산 19.3℃
  • 흐림광주 19.3℃
  • 흐림부산 20.7℃
  • 흐림고창 18.7℃
  • 흐림제주 20.7℃
  • 흐림강화 19.9℃
  • 흐림보은 18.0℃
  • 흐림금산 17.8℃
  • 흐림강진군 21.3℃
  • 흐림경주시 20.5℃
  • 흐림거제 20.3℃
기상청 제공

구미시

구미시, 구미근로자 밴드 페스티벌 한마당 열어

산업도시 구미 발전의 원동력이자 주역인 근로자 어울림 축제 한마당 개최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구미시가 산업도시 구미 발전의 원동력이자 주역인 근로자들과 소통·화합을 위한 어울림 축제 한마당을 열었다.

 

구미시는 10월 8일 저녁 7시, 금오산 대주차장에서 구미공단 50주년 기념 구미근로자 밴드 페스티벌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구미시에 따르면 이번 행사는 구미공단 50주년을 맞아, 근로자와 시민들이 함께 즐기고 어우러지는 한마당 행사로 마련됐다.

 

아울러 이날 행사에는 산업도시 구미의 오늘이 있기까지 구미 경제발전의 원동력이자 진정한 주역인 근로자들이 출연하여 트로트에서 락, 포크 등 다양한 공연을 펼치며 시민들과 함께 즐거운 시간을 가졌다.

 

 

또한 지역의 근로자들로 구성된 밴드팀인 데이플라이밴드, 노크밴드, 배드토드밴드, 비너스, 시즌 투, 희로애락, TFC 등 총 7팀이 출연한 공연과 인기가수 지원이, 한두레마당 모듬북 공연, 첼리스트 김서연의 축하무대도 펼쳐져 시민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구미시 관계자는 “이번 무대는 구미 공단 50주년의 진정한 의미를 되살리고, 노동과 산업 현장에서 묵묵히 일하며 오늘의 구미를 만드는데 기여한 근로자를 위로하는 작지만 뜻깊은 행사로, 공단 50주년의 의미를 되새길 수 있는 시간이었다.”면서 “앞으로도 구미시는 근로자와 시민이 소통하고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자리를 마련할 예정”이라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