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06 (금)

  • 흐림동두천 26.7℃
  • 흐림강릉 25.0℃
  • 흐림서울 28.6℃
  • 흐림대전 27.5℃
  • 흐림대구 28.6℃
  • 흐림울산 27.0℃
  • 광주 27.0℃
  • 흐림부산 28.1℃
  • 흐림고창 27.4℃
  • 제주 26.0℃
  • 흐림강화 24.9℃
  • 흐림보은 27.4℃
  • 흐림금산 27.4℃
  • 흐림강진군 26.5℃
  • 흐림경주시 28.1℃
  • 흐림거제 27.7℃
기상청 제공

상주시

상주시, 제13호 태풍 ‘링링’ 북상에 따른 피해 최소화 만전

황천모 시장, 재해 취약시설 현장 점검하며 강풍 대비 철저 당부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상주시가 9월 6일 제13호 태풍 ‘링링’ 북상으로 인한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비상체제 강화에 들어갔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번 태풍의 크기는 중형이다. 풍속은 7일 오전 76km/h(상주 지역 기준)로 바람이 강하게 불 것으로 예상됐다.

 

이에 황천모 상주시장은 6일 관내 재해위험 취약시설 현장인 북천 생태하천복원사업, 아파트 건설현장 등 주요 공사장을 둘러보며 태풍 대비 사전 조치사항을 점검했다.

 

또 폭우에 대비해 복룡 빗물펌프장의 가동 준비 태세도 확인했다. 더불어 풍수해 대비 수방자재 및 응급 복구장비 사전점검을 지시하는 등 긴급 상황 발생 시 현장 장비 지원에 차질이 없도록 조치할 것을 강조했다.

 

이와 더불어 인명 피해가 없도록 계곡 등의 순찰 점검과 야영객의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사전 안내 및 마을 앰프방송 홍보활동을 지시했다.

 

또한 상주시는 과수원 낙과 피해가 없도록 농가에 당부하고, 강풍으로 인한 피해를 막기 위해 도심에 걸려 있는 현수막을 모두 철거했다. 폭우에 대비해 산사태 우려 지역도 점검했다.

 

상주시(시장 황천모)는 “주말 동안 태풍 정보를 주시하고 재해우려지역의 충분한 현장 점검과 사전 조치를 통해 인명 피해와 재산 피해를 최소화 할 것”이라고 거듭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