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05 (수)

  • 구름조금동두천 28.2℃
  • 맑음강릉 23.2℃
  • 연무서울 28.0℃
  • 구름조금대전 30.7℃
  • 구름조금대구 35.1℃
  • 맑음울산 27.1℃
  • 맑음광주 29.2℃
  • 맑음부산 26.6℃
  • 맑음고창 23.6℃
  • 맑음제주 24.7℃
  • 구름조금강화 21.1℃
  • 구름조금보은 31.4℃
  • 맑음금산 30.1℃
  • 맑음강진군 29.5℃
  • 맑음경주시 31.2℃
  • 맑음거제 28.8℃
기상청 제공

칠곡군

칠곡군, 천안함 46 용사와 고(故)한주호 준위 가슴에 새기다

칠곡군 청소년들, 천안함 용사 추모 ‘천안함 챌린지’ 캠페인 눈길

 

(데일리대구경북뉴스=신명곤 기자)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칠곡군 석적읍 부영아파트 작은도서관 청소년 47명이 6월 4일 천안함 46 용사와 구조활동 중 순직한 고(故) 한주호 준위를 추모하는‘천안함 챌린지’캠페인을 펼쳐 눈길을 끌었다.

 

칠곡군에 따르면 이들은 순심고, 석적고, 장곡초·중에 재학 중인 학생들로 대부분 부영아파트에 거주하고 있는 동네 친구이자 선·후배들로, 이번‘천안함 챌린지’캠페인은 김명신 부영아파트 작은도서관장이 천안함 챌린지를 단톡방에 알리면서 자발적인 동참으로 이어진 것으로 파악됐다.

 

이날 학생들은 천안함에서 전사한 46명과 고(故) 한주호 준위를 상징하는 ‘46+1’을 종이에 쓰고 천안함에서 전사한 장병의 이름을 각각 적었다. 또 뒷면에는 그 장병을 추모하고 유가족을 위로하는 글도 남겼다.

 

전은승(석적고, 2학년)양은 천안함에서 전사한 장병의 어머니가 작성한 시를 낭독해 주위를 숙연하게 했다.

 

이날 학생들이 작성한 추모의 글은 전준영 천안함 전우회장을 통해 유가족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김명신 작은도서관장은 “동참하지 못한 학생들의 부모로부터 항의 전화를 받을 만큼 관심과 참여 열기가 뜨거웠다.”며“이번 챌린지를 통해 참전용사의 값진 희생을 기억하고 추모하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전했다.

 

한편 백선기 칠곡군수의 제안으로 시작된 천안함 챌린지는 일상의 삶 속에서 보훈을 실천하는 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마련됐다.

 

천안함 추모 배지를 상의에 착용하거나 ‘46+1’을 종이에 쓰고 호국 영령을 추모하는 글을 남긴 후 다음 참여자를 지명하면 챌린지가 완성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