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27 (목)

  • 맑음동두천 -11.0℃
  • 맑음강릉 -4.6℃
  • 맑음서울 -11.6℃
  • 맑음대전 -7.2℃
  • 맑음대구 -4.2℃
  • 맑음울산 -0.9℃
  • 맑음광주 -4.4℃
  • 맑음부산 1.7℃
  • 구름조금고창 -4.7℃
  • 흐림제주 2.7℃
  • 맑음강화 -10.7℃
  • 맑음보은 -8.3℃
  • 맑음금산 -6.9℃
  • 맑음강진군 -3.1℃
  • 맑음경주시 -2.5℃
  • 구름조금거제 1.4℃
기상청 제공

사건·사고

경북지방청, 전국무대 무면허 운전자 상대 자해 공갈단 검거

자해사고 유발 후 상대방 무면허 운전 빌미로 총 1억1,600만원 갈취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전국을 무대로 무면허 운전자들을 상대로 고의 자해사고를 낸 뒤 약점 잡아 억대의 금품을 갈취한 일당이 경찰에 검거됐다.

 

경북지방경찰청(광역수사대)은 12월 27일 전국을 무대로 무면허 운전자들을 상대로 고의 자해사고를 낸 뒤 무면허를 약점 잡아 억대의 금품을 갈취한 A씨(30세) 등 3명을 검거하여 폭력행위 등 처벌에 관한 법률위반(공동공갈) 혐의로 2명을 구속하고, 1명을 불구속 입건하는 한편 달아난 공범 1명을 쫓고 있다고 밝혔다.

 

 

지방청에 따르면 피의자 A씨 등은 ’18년 7월 2일부터 11월 21일까지 구미, 포항, 원주, 청주 등 전국을 돌면서 운전면허가 취소되어 도로교통공단의 교통안전교육을 받으러 온 사람들을 범행대상으로 삼아 그들이 운전하는 차량에 고의로 뛰어들어 자해사고를 유발 후, 상대방의 무면허 운전을 빌미로 B씨(50세) 등 14명으로부터 총 1억1,600만원을 갈취한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수사 과정에서 이들은 물색(미행)조, 환자, 해결사 등 역할을 분담하여 사전에 치밀한 계획과 현장답사, 예행연습을 통해 범행을 모의한 후 실행에 옮겼으며, 피해자들의 무면허 운전 약점을 이용하여 집요하게 합의금을 요구하여 피해자 1인당 적게는 300만원부터 많게는 1천800만원을 갈취해 온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달아난 공범을 추적하는 한편, 이들로부터 같은 피해를 당한 피해자들이 더 있을 것으로 보고 계속 수사를 확대할 방침이라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