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6 (월)

  • 구름많음동두천 7.3℃
  • 흐림강릉 2.3℃
  • 구름많음서울 8.5℃
  • 구름조금대전 7.4℃
  • 구름많음대구 9.0℃
  • 구름많음울산 6.7℃
  • 구름조금광주 9.0℃
  • 구름조금부산 12.1℃
  • 구름조금고창 7.7℃
  • 구름조금제주 9.5℃
  • 구름조금강화 7.1℃
  • 구름많음보은 6.3℃
  • 구름많음금산 6.6℃
  • 맑음강진군 10.2℃
  • 구름많음경주시 7.6℃
  • 구름조금거제 9.6℃
기상청 제공

교육

계명대학교. 광주대학교와 학술교류 협정 체결

초개인화의 디지털시대를 맞아 문학과 인문학 연구 활성화를 위한 업무 협약 체결

 

(데일리대구경북뉴스=이준호 기자) 계명대학교(총장 신일희) 인문과학연구소가 광주대 웹소설창작연구소와 학술교류 협정을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지난 2월 2일 진행된 이번 행사는 광주대학교 행정관 301호 스마트 강의실에서 학술교류 협정 체결 이후 ‘디지털 플랫폼과 문학적 글쓰기’를 주제로 ‘2023학년도 인문과학연구소 동계 콜로키움’을 개최했다.

 

계명대 인문과학연구소와 광주대 웹소설창작연구소는 초개인화의 디지털시대를 맞아 문학과 인문학 연구 활성화를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양 기관은 협약을 통해 문학과 인문학 연구 활성화 위해 연구성과 교류, 디지털 플랫폼 연구, 연구과제 개발, 기타 서로 협의한 업무 등을 약속했다.

 

계명대 인문과학연구소가 주관한 동계 콜로키움은 ‘디지털’과 ‘초개인화’라는 시대적 흐름과 ‘인문학’ 간의 연관성을 생각해 보고, 디지털 시대 혹은 초개인화시대에서 인문학의 역할과 기능을 성찰하기 위해 마련됐다.

 

김영찬 계명대 인문과학연구소장은 “이번 콜로키움은 계명대 인문과학연구소와 광주대 웹소설창작연구회 간 교류의 시작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디지털 시대에 문학의 범주와 패러다임의 변화를 파악하며 이러한 변화 속에서 인문학의 기능을 가늠해 보는 기회가 되었다.”고 말했다.

 

한편, 계명대 인문과학연구소는 동서양의 인문 지식을 탐구하여, 현대를 살아가는 사람들의 삶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새로운 인문학적 패러다임을 모색함을 목적으로 1966년 설립됐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