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9 (수)

  • 맑음동두천 14.8℃
  • 맑음강릉 14.0℃
  • 맑음서울 18.4℃
  • 맑음대전 16.2℃
  • 맑음대구 13.6℃
  • 맑음울산 12.5℃
  • 맑음광주 18.7℃
  • 맑음부산 16.0℃
  • 맑음고창 ℃
  • 맑음제주 17.3℃
  • 맑음강화 15.1℃
  • 맑음보은 12.8℃
  • 맑음금산 13.1℃
  • 맑음강진군 16.4℃
  • 맑음경주시 11.1℃
  • 맑음거제 14.4℃
기상청 제공

문경시

“정부는 인구감소 지역에 공공기관 우선 배치하라!”

문경시, 18개 시군 제2차 공공기관 지방 이전 시 인구감소 지역 이전 배치 촉구 !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문경시는 5월 25일 국회 소통관에서 충북 제천시가 주관하고 비혁신·인구감소 시·군이 공동으로 주최한 제2차 공공기관 지방 이전 추진 관련 인구감소도시 공공기관 이전 촉구를 위한 기자회견에 참석해 목소리를 높였다.

 

이날 참석한 시군은 경상북도(문경/안동/영주/상주/봉화), 경상남도(밀양), 강원도(동해/횡성), 전라북도(고창), 충청북도(제천/충주/옥천/괴산/보은/단양), 충청남도(공주/논산/부여) 전국 6개도 18개 시·군이다.

 

성명문은 공공기관 지방 이전 시 인구감소 지역 이전으로 우선 배치해 지방인구소멸과 구도심 공동화 문제를 막고, 기존 지방 도시 기능을 활성화하자는 게 주요 골자다.

 

기자회견에서는 “대부분의 지방도시는 인구소멸을 극복하기 위해 공공기관 유치에 사활을 걸고 있다.”며“이를 위해 18개 시군도 생존을 위한 자구책으로 지속 연대하고 공동 대응해 나갈 계획이다. 정부는 인구감소 지역에 공공기관이 우선 배치되도록 해 달라”고 강력히 주장했다.

 

한편 문경시는 지난 3월 3일 제2차 공공기관 지방 이전 정책토론회에 참석하여 공동성명을 냈다. 이후에도 인구감소지역과 연대하여 국회, 국토교통부, 국가균형발전위원회에 공동성명서를 전달하는 등 공공기관 유치 활동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나가고 있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