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4 (월)

  • 구름많음동두천 20.3℃
  • 흐림강릉 22.1℃
  • 흐림서울 22.7℃
  • 구름많음대전 23.3℃
  • 맑음대구 23.6℃
  • 구름조금울산 24.6℃
  • 구름많음광주 23.1℃
  • 구름많음부산 23.7℃
  • 구름조금고창 23.4℃
  • 구름많음제주 24.3℃
  • 맑음강화 20.8℃
  • 흐림보은 21.9℃
  • 구름많음금산 21.9℃
  • 구름많음강진군 22.7℃
  • 구름많음경주시 22.3℃
  • 구름많음거제 22.5℃
기상청 제공

교육

계명대학교. 임승순 교수 ‘2023년 중견연구 신규과제’ 최종 선정

비알콜성 지방간염 연구에 5년간 20억 원 지원 확보

 

(데일리대구경북뉴스=이준호 기자) 계명대학교(총장 신일희)는 임승순 의과대학 의예과 교수가 한국연구재단이 주관하는 ‘2023년 중견연구(유형2) 신규과제’에 최종 선정되고, 5년간 약 20억 원의 연구비를 지원 받게 됐다고 20일 밝혔다.

 

이 사업은 분야별 우수 연구과제 및 연구자를 선발해 지원하는 사업으로, 이번에 ‘LRH-1 매개 황화수소 생성에 의한 간섬유화 병인 규명 및 제어기전’이라는 주제로 중견연구 (유형2)에 선정됐다.

 

임승순 교수는 이번 연구를 통해 기체신경전달물질인 황화수소(H2S)에 의해 단백질 활성이 조절되는 표적인자를 선별하고 그 기능을 규명하여 제어 기전을 밝힘으로써 간섬유화의 치료전략을 마련하는 연구를 진행할 계획이다.

 

특히, 아직 연구가 많이 진행되지 않은 미개척분야인 이 연구를 통해서 간질환 중에 아직 치료제가 없는 비알콜성 지방간염(NASH)을 예방하고 치료함으로써 간암으로의 진행을 막기 위한 새로운 치료전략 제시 및 신약개발로 인한 고부가가치 창출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임승순 교수는 “비알콜성 지방간염 환자 치유에 도움이 되는 연구를 할 수 있게 되어 감사하고, 의생명과학의 꽃을 피우는 신약개발에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임승순 교수는 연세대에서 박사를 받은 후 미국 캘리포니아 얼바인 대학에서 박사후연구원을 거쳐 샌포드번햄 프리스비 의과학연구소에서 선임연구원으로 재직하다가 2012년부터 계명대학교 의대 생리학교실에서 교수로 재직하며 신진연구, 중견연구(핵심, 유형1-2), 질환중심중개연구(보복부), 선도연구센터(MRC), 연구중심병원 육성R&D사업, 기초연구실(BRL) 과제 등을 수주하여 연구를 진행해 오고 있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