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2 (토)

  • 맑음동두천 -5.2℃
  • 구름많음강릉 -2.6℃
  • 맑음서울 -4.2℃
  • 맑음대전 -3.5℃
  • 맑음대구 -3.5℃
  • 맑음울산 -2.4℃
  • 맑음광주 -2.8℃
  • 맑음부산 -1.6℃
  • 맑음고창 -4.0℃
  • 구름많음제주 2.3℃
  • 맑음강화 -3.0℃
  • 맑음보은 -5.5℃
  • 맑음금산 -4.6℃
  • 맑음강진군 -1.5℃
  • 맑음경주시 -3.1℃
  • 맑음거제 -2.1℃
기상청 제공

정치

정희용 의원, ‘농업분야 탄소중립 이행 방안 모색

’농업 분야 온실가스 배출 저감 위한 국회 토론회 개최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국민의힘 정희용 의원(경북 고령·성주·칠곡)은 3월 16일 오전 국회 의원회관 제2세미나실에서 ‘농업분야 탄소중립 목표 이행 방안 모색’을 주제로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번 토론회는 국내·외 농업 분야 탄소중립 이행 현황과 정부 대책을 살펴보고, 실질적인 감축목표 이행 방안을 모색함으로써 기후 위기 대응을 위한 농업정책의 방향성 도출을 위해 마련됐다.

 

토론회는 정희용 국회의원이 주최하고 농림축산식품부가 주관했으며, APEC기후센터 후원으로 개최됐다.주제 발표에서는 APEC기후센터 전종안 선임연구원이 세계 농업분야 탄소중립 이행 현황을, 농림축산식품부 송남근 동물복지환경정책관이 농림축산식품부의 농업분야 탄소중립 목표 이행 방안에 대해 발표했다.

 

 

이어 토론에서는 김창길 前한국농촌경제연구원장을 좌장으로 김규호 국회입법조사처 입법조사관, 정학균 한국농촌경제연구원 선임연구위원 ,이길재 한국농업기술진흥원팀장, 이유경 국립축산과학원 연구사, 김찬호 그린랩스파이낸셜 대표 등이 토론자로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토론회를 통해 생산뿐 아니라 유통,소비 등 농업 분야 전 과정에 걸쳐 탄소 배출을 저감해야 하고, 농가들을 위한 교육 지원 대책 수립이 필요하다는 데 의견을 모았다.

 

특히, 획기적인 탄소 저감 기술 개발이 시급하며,이를 위한 국회와 정부의 법적·제도적 뒷받침의 중요성을 공감했다.

 

정희용 의원은 “윤석열 정부는 국제 사회에 약속한2050년 탄소중립(Net-Zero)목표 달성을 위해 구체적인 이행 방안을 마련 중에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면서, “농축산 분야도2050년까지 ‘18년 탄소 배출량 대비 약31%를 감축해야 하는 상황에서 결국 기술혁신을 통해 탄소 배출을 줄이고 기후변화 위기에 대응하는 것이 핵심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정 의원은 “지속가능한 농업발전을 위해서는 농업 분야의 온실가스 배출 저감을 위한 효과적인 전략과 정부와 국회의 입법정책적 지원이 반드시 필요하다.”며“이번 토론회에서 나온 여러 의견들을 종합하여 앞으로 국회에서 입법과 예산을 통해 적극적으로 뒷받침하겠다.”고 밝혔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