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3.25 (토)

  • 구름많음동두천 5.8℃
  • 흐림강릉 8.0℃
  • 구름조금서울 8.7℃
  • 흐림대전 9.4℃
  • 흐림대구 9.3℃
  • 흐림울산 8.9℃
  • 흐림광주 7.8℃
  • 흐림부산 9.1℃
  • 구름많음고창 6.0℃
  • 흐림제주 12.3℃
  • 구름조금강화 6.3℃
  • 구름많음보은 8.3℃
  • 구름많음금산 9.3℃
  • 구름많음강진군 7.6℃
  • 구름많음경주시 8.5℃
  • 흐림거제 9.1℃
기상청 제공

사건·사고

경북경찰청, 건설현장에서 수억원 갈취한 2명 구속 등 16명 검거

건설 장비 임대 요구, 불응시 공사방해 하겠다며 협박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경북경찰청은 3월 16일 경북지역 건설현장 공사업체에 ‘自노조 소속 지역 장비만 사용해라’는 취지로 협박하고 장비 임대비 명목으로 4억원 가량을 뜯어낸 혐의(공동공갈 등)로 노조 간부 A씨 등 2명을 구속하는 등 16명을 검거했다고 밝혔다.

 

경북경찰청에 따르면 이들은 지난 2021년 4월부터 2022년 6월까지 경북지역 건설현장 3곳에서 공사업체에 일방적인 장비 임대를 요구하고 임대비 명목으로 약 4억원을 받아낸 혐의다.

 

A씨는 아파트 등 건설현장을 돌아다니며 공사업체에 타지역 장비가 진입하지 못하게 공사현장 입구를 막아 공사를 방해하고, 노조 소속 지역 장비만을 사용하도록 협박했다.

 

이외에도 피해 공사업체 타설공 책임자를 빼지 않으면 공사 진행을 못한다는 취지로 협박하여 타설공 책임자가 현장에 나가지 않도록 강요하기도 했다.

 

경북경찰청 반부패·경제범죄수사대에서는 피해 건설현장이 다수이고, 피해금액이 다액인 점, 노조 차원의 조직적 방해라는 점을 고려해 노조간부 A씨 등 2명을 구속하는 등 16명을 검거했으며, 추가 피해사실을 확인하여 수사를 확대할 방침에 있다.

 

또한, 경북경찰청은 건설현장 불법행위와 관련하여 총 21건 90명 입건했으며, 그 중 2명을 구속, 20명을 불구속 송치하고, 나머지 68명에 대하여도 수사 중이다.

 

경북경찰은 앞으로도 건설현장의 조직적·고질적·악질적 불법행위에 대해서는 모든 수사역량을 동원하여 강력한 대응을 계속해 나갈 계획이다.

 

특히, 집단적 위력을 과시한 폭력행위, 관리비·복지비 명목의 다액 갈취행위, 배후에서 불법을 기획·조정한 주동자, 반복적 불법행위자는 구속 수사할 방침이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