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2 (목)

  • 구름조금동두천 -4.7℃
  • 맑음강릉 -1.9℃
  • 구름많음서울 -4.0℃
  • 구름조금대전 -4.4℃
  • 흐림대구 -0.9℃
  • 구름많음울산 -0.3℃
  • 흐림광주 -1.3℃
  • 구름많음부산 0.7℃
  • 구름많음고창 -2.8℃
  • 구름많음제주 3.8℃
  • 구름많음강화 -4.0℃
  • 구름조금보은 -5.8℃
  • 흐림금산 -5.1℃
  • 구름많음강진군 -1.0℃
  • 흐림경주시 -0.9℃
  • 구름많음거제 1.2℃
기상청 제공

정치

안동시의회, 재활용품 수집 어르신과 장애인의 안전 보장 기틀 마련

안동시의회 정복순 의원, 재활용품 수집인 지원 조례 대표 발의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안동시의회는 재활용품을 수집하는 어르신들과 장애인들의 안전을 보장하기 위한 조례를 대표발의했다.

 

안동시의회 경제도시위원회 정복순 위원장(옥동·더불어민주당)은 11월 28일 ‘안동시 재활용품 수집인 지원에 관한 조례안’을 대표 발의했다고 28일 밝혔다.

 

이 조례안은 재활용품 수집인의 안전과 보호를 위해 필요한 지원 사항을 규정하고, 이들의 복지 증진 및 자원재활용 촉진을 위한 법적 근거를 마련하기 위해 제정됐다.

 

지원 대상은 안동시에 주소지를 두고 실제로 거주하는 65세 이상 어르신 또는 장애인으로 차량이 아닌 손수레 등을 이용해 파지, 고철 등 재활용품을 수거·운반하는 시민이다.

 

지원되는 장비는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식별이 용이한 개인보호 안전장비 등으로, 조례가 통과되면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를 통해 배부한다는 계획이다.

 

정 의원은 “매년 실태조사를 통해 재활용품을 수집하는 어르신과 장애인들의 사고 예방을 위한 다각적인 안전 대책 마련에 힘쓰겠다.”며 “재활용 수집인의 복지 증진을 넘어 자원재활용 촉진에도 이바지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 조례안은 12월 12일 해당 상임위 심사를 통과해 오는 같은 달 20일 제238회 안동시의회 제2차 정례회 제3차 본회의에서 최종 의결될 예정이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