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1 (목)

  • 맑음동두천 -1.6℃
  • 맑음강릉 3.9℃
  • 맑음서울 -1.6℃
  • 구름많음대전 0.8℃
  • 구름조금대구 2.2℃
  • 구름많음울산 2.5℃
  • 구름조금광주 3.6℃
  • 구름많음부산 3.4℃
  • 구름조금고창 2.0℃
  • 구름많음제주 6.8℃
  • 맑음강화 -2.2℃
  • 구름많음보은 -0.3℃
  • 구름많음금산 1.0℃
  • 구름많음강진군 3.3℃
  • 구름많음경주시 2.5℃
  • 흐림거제 3.5℃
기상청 제공

경북도청

“멸종위기종인 열목어와 서식지 보존 나선다!”

경북도, 봉화 열목어마을과 자매결연 협약 체결

 

(데일리대구경북뉴스=김형만 기자)경상북도 민물고기연구센터(이하 센터)는 11월 22일 봉화에서 ‘열목어 마을의 지속가능한 발전과 생태자원 보존’을 위해 봉화 열목어마을과 상호 협력을 위한 자매결연 협약식을 가졌다.

 

이번 자매결연은 멸종위기종인 열목어와 서식지 보존을 통한 건강한 내수면 생태환경을 조성하고, 태백산과 열목어를 중심으로 하는 생태관광 기반을 구축해 봉화 열목어 마을의 발전을 위해 마련됐다.

 

협약 주요내용은 ▷열목어 마을 생태체험 관광 활성화를 위한 기술나눔과 재능기부 ▷열목어 등 생태자원 보존 관리를 위한 정보교류 및 관련회의 개최지원 ▷열목어 시험연구 및 자원조성을 위한 협력체계 구축 등을 포함하고 있다.

 

센터는 멸종위기 야생생물 2급인 열목어의 종 보존과 자원회복을 위해 유관기관의 포획·채취 허가를 받아 세계 최남단 열목어 서식지이자 천연기념물 제74호인 봉화 백천계곡에서 올해 3월에 발안란 200개와 치어 100마리를 채집해 약 11.6㎝, 13.5g 크기로 사육하고 있다.

 

한편, 열목어마을은 봉화에서 새로운 관광자원 개발을 위해 폐교된 석포초등학교 대현분교를 2013년에 교육청으로부터 매입해 백천계곡, 청량산 등 깨끗한 주변 자연환경과 다양한 체험과 볼거리를 제공해 많은 관광객이 방문하고 있다.

 

박무억 경북도 민물고기연구센터소장은 “앞으로 센터 내 생태체험관에 홍보자료 비치 및 열목어 특별 전시 등 노력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며 “앞으로 열목어 우량 어미 확보 및 자체 생산한 치어 유전자 분석 결과를 방류효과조사에 활용해 다른 지자체와 차별화된 열목어의 완전 양식화를 추진해 내수면 생태계 유지에도 힘쓰겠다.”고 밝혔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