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9 (화)

  • 흐림동두천 22.3℃
  • 흐림강릉 24.3℃
  • 천둥번개서울 25.4℃
  • 흐림대전 28.9℃
  • 흐림대구 31.1℃
  • 구름많음울산 29.2℃
  • 구름많음광주 28.9℃
  • 흐림부산 28.2℃
  • 흐림고창 28.5℃
  • 구름많음제주 31.6℃
  • 흐림강화 22.6℃
  • 흐림보은 27.4℃
  • 흐림금산 28.6℃
  • 구름많음강진군 29.2℃
  • 흐림경주시 29.2℃
  • 구름많음거제 28.0℃
기상청 제공

칠곡군

칠곡군, ‘도시의 공간이 바뀌면 삶은 어떻게 달라지는가’

칠곡군, ‘문화도시와 공간’ 의제 포럼 개최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제4차 법정 문화도시 지정을 준비 중인 칠곡군은 지난 7월 29일 북삼읍 숭오리태평문화곳간에서 문화도시 칠곡시민회 및 문화도시 행정협의회, 문화도시지원센터 등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도시의 공간이 바뀌면 삶은 어떻게 달라지는가’라는 주제로 문화도시 공간포럼을 개최했다.

 

이번 포럼은 칠곡군이 문화생태계를 통해 문화거점 공간을 형성해 온 과정과 경험을 발신하고 문화도시에서의 공간의 의미와 가치, 공간의 전환과 연결에 대해 고민하기 하기 위한 논의의 장으로 마련됐다.

 

이날 행사는 서민정 문화도시센터장의 포럼 안내에 대한 설명을 시작으로 ▲멈춰있는 도시를 깨우는 공간 프로젝트(김상아 춘천문화재단 주임) ▲도시 차원의 공간 연결관점(박진명 수영문화도시센터장) ▲공간 전환 과정에서의 예술 생태계 연결 관점(강원재 영등포문화재단 대표)의 사례 공유 순으로 진행됐다.

 

칠곡군 관계자는 “이번 포럼을 통해 유휴공간의 문화적 전환 과정과 도시 전체의 공간 연계에 대해 타 도시 전문가 및 시민, 행정이 함께 모여 담론을 펼칠 수 있는 의미 있는 시간이 됐다.” 며 “앞으로도 인문경험의 공유지로의 칠곡 문화도시 가치를 지속적으로 확산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