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1 (금)

  • 구름조금동두천 27.7℃
  • 맑음강릉 33.5℃
  • 맑음서울 29.7℃
  • 맑음대전 31.3℃
  • 구름조금대구 32.4℃
  • 맑음울산 29.2℃
  • 맑음광주 30.3℃
  • 맑음부산 28.3℃
  • 맑음고창 31.2℃
  • 맑음제주 27.8℃
  • 구름조금강화 25.7℃
  • 맑음보은 28.9℃
  • 맑음금산 29.5℃
  • 맑음강진군 28.5℃
  • 맑음경주시 32.2℃
  • 맑음거제 27.3℃
기상청 제공

영양군

영양군, 2022년 장계향탄신 424주년 기념 춘계 헌다례 개최

장계향의 여중군자로서의 삶과 정신을 계승

 

(데일리대구경북뉴스=양승미 기자)=영양군은 지난 21일 석보면 두들마을 장계향문화체험교육원 존안각에서 조선 중기 여중군자라고 칭송되었고, 최초의 한글조리서인‘음식디미방’의 저자인 장계향선생(1598~1680)의 얼을 기리기 위한‘2022년 장계향탄신 424주년 기념 춘계 선양 헌다례’를 경북지역 19개 선양회 지부회원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했다.

 

(사)여중군자장계향선양회(회장 홍필남)은 경북지역 뿐만 아니라 우리나라 대표적인 여성 인물인 장계향선생을 선양하기 위해 매년 춘계, 추계에 두 번에 걸쳐 헌다례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장계향선생은 시, 서, 화에 재주와 학문적 소양을 가지고 평생 박애의 정으로 가족과 이웃에게 진심을 다하였으며, 자식들을 퇴계학의 학맥을 잇는 훌륭한 학자로 키워내는 등 모든 일에 모범을 보여 후세의 사표가 되며, 또한 가족 공동체에서 여성의 역할을 어떻게 해야 하는가 보다는 어떤 역할을 하더라도 인간적 본성을 다하여 스스로 인간답게 사느냐를 보여주는 이상적 모델로 평가받고 있다.

 

홍필남 선양회장은“헌다례를 개최함으로써 장계향선생의 훌륭한 사상과 업적이 후세까지 기억되길 바란다.”며,“이번 행사가 지역민들의 자긍심을 고취하고, 장계향선생의 가르침과 뜻을 널리 선양하여 장계향 선생이 한국의 대표 역사인물이자 세계여성사의 한 인물로 부각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