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9 (월)

  • 맑음동두천 10.8℃
  • 맑음강릉 17.5℃
  • 맑음서울 10.6℃
  • 맑음대전 11.4℃
  • 맑음대구 13.7℃
  • 맑음울산 15.5℃
  • 맑음광주 9.9℃
  • 맑음부산 14.2℃
  • 맑음고창 10.1℃
  • 맑음제주 17.3℃
  • 맑음강화 12.1℃
  • 맑음보은 10.4℃
  • 맑음금산 9.1℃
  • 맑음강진군 10.7℃
  • 맑음경주시 14.5℃
  • 맑음거제 14.2℃
기상청 제공

정치

정의당 대구시당. 서울시장 투표인증 곽상도 의원 비난

대구 중.남구 주민들 눈에 안 밟히시던가?

URL복사

 

(데일리대구경북뉴스=이준호 기자) 정의당 대구시당(위원장 한민정)은 7일 대구 중.남구를 지역구로 둔 곽상도 국민의힘 의원이 자신의 SNS에 서울시장 보궐선거 투표인증에 대하여 비난의 대변인 논평을 발표했다.

 

곽상도 의원은 이날 "저는 송파구 장미아파트 경로당에 마련된 제3투표소에서 서울시장 선거 투표를 마쳤다."며 "이번 서울·부산시장 선거에서 진절머리 나는 문재인 정부를 심판해야 한다."고 자신의 페이스북에 게재했다.

 

이에 정의당 대구시당은 “아무리 국회의원의 피선거권은 대한민국 어디에 주민등록이 돼 있어도 되고 의정활동을 위해 서울에 거주지를 둘 수 있다지만 대구 지역구인 국회의원이 주민등록도 서울로 옮기고, 그것도 모자라 투표인증 하려다 주민등록인증 해버린 모습을 보니 어안이 벙벙하다.”고 지적했다.

 

또, “스스로 SNS에 쓴 ‘문재인 정부를 심판해야 한다’는 말이 곧이곧대로 들릴까 싶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투표소로 가는 길에 만난 송파구 주민들 보면서 대구 중.남구에 있는 지역구민들 생각 안 나시던가? 서울시장 투표용지에 기표하면서 지난 총선 때 ‘곽상도’에 기표한 대구 중.남구 주민들 눈에 안 밟히시던가?”라며 비난의 목소리를 높였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