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9 (월)

  • 맑음동두천 16.4℃
  • 맑음강릉 21.7℃
  • 맑음서울 14.9℃
  • 맑음대전 16.9℃
  • 맑음대구 18.6℃
  • 맑음울산 18.3℃
  • 맑음광주 15.0℃
  • 맑음부산 17.8℃
  • 맑음고창 16.4℃
  • 맑음제주 17.9℃
  • 맑음강화 13.7℃
  • 맑음보은 16.1℃
  • 맑음금산 16.9℃
  • 맑음강진군 17.0℃
  • 맑음경주시 18.2℃
  • 맑음거제 17.7℃
기상청 제공

경제

김천시, 자동차 부품공장 투자유치로 새로운 일자리창출!

김천시, 동해금속㈜와 김천일반산단 300억 투자 및 최소 100명 고용 투자양해각서 체결

URL복사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김천시(김천시장 김충섭)가 3월 4일 오후 2시 김천시청 접견실에서 김충섭 김천시장, 이우청 시의회 의장, 동해금속㈜ 서동해 대표이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자동차 및 철도부품 생산 공장 설립을 위한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함에 따라 새로운 일자리창출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가 기대된다.

 

이번 투자협약은 김천일반산업단지(2단계)내 33,640㎡(10,000평)부지에 총 300억을 투자하여 자동차 및 철도부품 생산 공장을 건립 최소 100명 이상의 신규 일자리를 창출할 예정이다.

 

 

동해금속㈜는 미래 글로벌 환경에 신속히 대응하고자 고강성 차체 경량화와 친환경 자동차 부품 생산을 위해 오는 9월까지 스마트 생산공장 신설을 완료하고 내년 초 정상 가동할 계획이다

 

자동차 차체부품 생산 전문기업인 동해금속㈜는 1991년 설립 이래 현대, 기아자동차 등의 자동차 부품 수요에 빠르게 대응하기 위해 국내외 총 7개 사업장에서 12개의 생산 공장을 운영하고 있는 글로벌 강소기업이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동해금속의 자동차 부품 생산공장이 산단 내에 건립되면 우리 지역도 자동차 부품산업의 메카로 성장할 수 있는 기반을 다지게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자동차부품분야의 경쟁력을 갖춘 기업들을 계속 유치하겠다.”고 말했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