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4 (화)

  • 흐림동두천 17.1℃
  • 흐림강릉 18.9℃
  • 천둥번개서울 18.0℃
  • 흐림대전 19.4℃
  • 흐림대구 19.7℃
  • 흐림울산 19.2℃
  • 흐림광주 20.3℃
  • 부산 18.8℃
  • 흐림고창 20.4℃
  • 흐림제주 23.0℃
  • 흐림강화 17.5℃
  • 흐림보은 19.2℃
  • 흐림금산 18.9℃
  • 흐림강진군 21.2℃
  • 흐림경주시 18.9℃
  • 흐림거제 19.9℃
기상청 제공

사회

한국원자력환경공단, 한국석유공사와 기술협력 MOU 체결

경주 방폐장·석유비축기지 안전 및 환경관리 기술 공유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한국원자력환경공단(이사장 차성수)은 6월 4일 울산 한국석유공사 본사 회의실에서 한국석유공사(사장 양수영)와 ‘대형지하구조물의 효율적인 운영과 감시를 위한 기술협력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한국원자력환경공단에 따르면 양 기관은 2018년부터 상호 부지 특성자료, 운영기술 등을 공유해 왔으며, 이번 협약을 통해 안전, 환경분야로 협력범위를 확대하기로 협의했다.

 

또한 양 기관은 기술협력체계 구축을 통해 대형 지하구조물의 안전성 확보 와 지하수의 효율적인 감시, 주변 환경관리 전문기술을 공유할 예정이다.

 

한국원자력환경공단은 2015년부터 80~130m 지하에 중저준위 방사성폐기물 처분시설을 운영중이며, 한국석유공사는 약 40년 동안의 석유비축기지 운영을 통해 기지 주변의 지하수 변화감시 및 안전한 설비운영, 관련시설 주변 환경관리 등의 다양한 전문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차성수 이사장은 “지하수 변화감시, 교육 등 다양한 분야에서 상호 협력해 방폐물 처분시설의 안전한 운영과 효율적인 감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