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2 (토)

  • 흐림동두천 4.6℃
  • 구름조금강릉 6.2℃
  • 서울 5.2℃
  • 대전 8.3℃
  • 흐림대구 7.9℃
  • 박무울산 8.5℃
  • 흐림광주 9.5℃
  • 흐림부산 9.8℃
  • 흐림고창 8.4℃
  • 흐림제주 12.6℃
  • 구름많음강화 5.0℃
  • 흐림보은 6.7℃
  • 흐림금산 8.0℃
  • 맑음강진군 11.0℃
  • 맑음경주시 7.5℃
  • 흐림거제 10.5℃
기상청 제공

정치

이달희 북구을 예비후보. 감염병 발생으로 인한 피해보상 구제책 마련하겠다.

감염병 재난 시 자영업자 위한 세련된 경제시스템 도입 필요

 

(데일리대구경북뉴스=이준호 기자) 이달희 자유한국당 대구 북구을 예비후보는 “코로나19와 같은 감염병으로 인해 확진자 방문이나 방역작업 등으로 인해 임시 영업중단을 할 때, 이에 대한 피해를 보상해 주는 방안을 마련하겠다.”며 지역 경제 돌파 방안을 위한 구체적 행보에 나섰다.

 

또, “기존 준비했던 경제 공약에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발병 후 실시간으로 파악한 현재의 지역 상황을 공약집에 접목해 단기적 대책과 장기적 대책을 마련해 보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 예비후보는 “현재 우리나라는 코로나19 감염병 확진자가 다녀가거나, 방역작업 등으로 영업장이 임시 영업중단을 결정하더라도 이에 대한 피해를 보상해 줄 방법이 없다. 특히, 영세 자영업자들은 영업중단으로 인한 매출 피해가 더욱 클 수밖에 없다.”면서 “대부분의 자영업자들은 소독과 같은 방역 작업을 기피하거나 영업중단을 최소화 할 수밖에 없으며, 이는 곧 감염병 확산을 조기 진압하는데 걸림돌이 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그렇잖아도 자영업자들이 경영난에 힘든 상황에서 코로나19와 같은 감염병의 확산은 자영업자들의 고통을 가중시킬 수밖에 없다. 자영업자들의 고통을 경감시켜 주고, 감염병을 조기 진압할 수 있는 실질적인 시스템 구축이 필요하다.”고 재차 강조했다.

 

그러면서 “이제 우리도 감염병 조기대응과 재난 시 자영업자의 고통을 함께 고려하는 세련된 경제 시스템 도입이 필요하다. 이번 재난을 계기로 지방정부는 지방정부 차원에서 도입을 서두르고 국회는 중앙정부와 지방정부에 힘을 실어주는 역할을 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달희 예비후보는 “대구 북구을 지역은 다른 지역들보다 자영업자들의 어려움이 더욱 큰 것처럼 느껴진다. 폐업한 점포, 빈 점포가 자꾸 늘어나는 추세다. 빈 점포를 보면 자영업자들의 고충이 느껴져 가슴이 정말 답답하다.”며 “자영업자들의 고충을 해결하고, 장사하기 좋은 북구을 지역을 만들기 위해 모든 가능성을 열어두고, 최선을 다해 뛰겠다.”고 다짐했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