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18 (토)

  • 맑음동두천 4.3℃
  • 구름많음강릉 6.7℃
  • 연무서울 5.0℃
  • 맑음대전 6.8℃
  • 흐림대구 7.3℃
  • 구름많음울산 7.2℃
  • 맑음광주 6.8℃
  • 구름많음부산 9.0℃
  • 맑음고창 5.8℃
  • 구름조금제주 7.5℃
  • 맑음강화 5.0℃
  • 맑음보은 5.9℃
  • 맑음금산 6.4℃
  • 맑음강진군 7.4℃
  • 흐림경주시 7.4℃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정치

정순천 수성갑 예비후보. ‘순천하라’ 출판기념회 개최

머리가 아닌 가슴으로 말보다 행동으로 보여주겠다.

 

(데일리대구경북뉴스=이준호 기자) 정순천 제21대 총선 자유한국당 대구 수성갑 예비후보(前.자유한국당 수성갑위원장)가 1월 14일 오후 2시 라온제나호텔에서 자신의 저서 ‘순천하라’ 출판기념회를 갖고 대구 수성갑 총선 세몰이에 나섰다.

 

정우택 국회의원은 축하 영상을 통해 “대한민국의 발전과 지역사회를 위해 힘쓰시는 정순천 예비후보의 멋진 모습을 기대한다.”며 축하의 인사를 전했으며,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 심재철 원내대표, 조경태 최고위원, 정미경 최고위원, 김순례 최고위원, 김무성 의원, 이주영 의원, 나경원 의원 등과 지역에서는 김상훈 의원, 강효상 의원, 곽대훈 의원, 곽상도 의원, 김규환 의원, 추경호 의원, 정태옥 의원이 축전을 보내왔다.

 

 

조경태 최고위원은 “법을 지키지 않는 대통령은 더 이상 대한민국의 대통령이 아니다. 문재인 이라는 사람을 대통령이라 부르기 싫다.”고 말하고 “지금 대한민국의 근간이 무너지고 있다. 이번 총선에서 문재인 정권을 심판해서 대한민국을 다시 일으키자.”고 주장했다.

 

주호영 의원은 “대구시의원을 3번이나 역임하고 훈련이 된 정순천 예비후보가 국회의원이 되면 연습 없이 참 잘할 것이다.”고 정 예비후보를 평가했다.

 

이날 출판기념회는 축사를 2명으로 줄이고 ‘지극히 평범한 사람들의 이야기를 경청해 주는 따뜻한 사람’이라는 일반 참석자들의 말과 함께 소통하는 정치인이 되라는 바람 등을 이야기하고 정 예비후보는 담담하게 자신의 이야기를 책 내용과 함께 풀어나갔다.

 

 

‘순천하라’ 이 책에는 명심보감 ‘역천자는 망하고 순천자는 흥한다’는 공자님 말씀을 새기고 세종대왕, 경주 최부자, 삼성과 이병철 등을 예로 들면서 국민이 나라를 걱정하게 만드는 이러한 한국 사회에 경종을 울리는 한마디로 ‘바르게 하는 것이 정치다’라는 말을 강조하고 있다.

 

또, 청도 시골에 5남매 막내딸의 삶과 사회봉사로 시작되어 이어진 정치활동, 주부·며느리·엄마의 1인 3역을 해내면서도 만학도로 어렵게 공부했던 이야기, 대구시의원 3선 출신 시절의 이야기들로 채워졌다.

 

정순천 예비후보는 “정의롭고 행복하고 건강한 대한민국을 완성하고 채우기 위해 소중한 대구시민과 함께 하고 싶다는 희망을 이야기하며 오직 보수정치 한 길의 신념과 지역구를 뛰어온 대구의 대표 여성정치인, 유일한 지방의원 3선 출신으로 준비된 국회의원이라는 점과 끊임없이 도전하며 행동하는 여전사로서 자유 민주주의 대한민국을 후손에게 온전하게 물려주고 대구의 재도약과 수성구의 가치와 행복을 2배로 만들기 위해 앞장서겠다.”고 포부를 밝히며

 

“머리가 아닌 가슴으로 말보다 행동으로 보여주는 정치인이 되고 싶다.”고 말했다.

 

 

 

한편, 정순천 예비후보는 청도출신으로 청도여고를 나와 영남대학교 대학원 행정학 박사 학위과정을 졸업하였으며 (재)전석장애인스포츠센터 소장, 대구시의원 3선, 대구시의회 부의장을 거쳐서 올해 1월까지 자유한국당 수성갑 당협위원장을 역임했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