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17 (금)

  • 맑음동두천 2.7℃
  • 구름많음강릉 4.1℃
  • 구름조금서울 3.0℃
  • 맑음대전 4.2℃
  • 구름조금대구 7.2℃
  • 구름조금울산 8.3℃
  • 맑음광주 5.6℃
  • 구름조금부산 9.8℃
  • 맑음고창 3.0℃
  • 구름조금제주 7.1℃
  • 구름조금강화 1.7℃
  • 맑음보은 2.9℃
  • 맑음금산 4.1℃
  • 맑음강진군 5.6℃
  • 구름많음경주시 7.5℃
  • 구름많음거제 6.9℃
기상청 제공

사회

이낙연 국무총리, 경북도민 달래기 위한 소통 행정 나서

이철우 도지사와 태풍 ‘미탁’ 피해복구 현장 방문 점검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이낙연 국무총리가 경북도민들의 어려움을 현장에서 듣고 해소하기 위해 1월 11일 이철우 도지사와 함께 태풍 ‘미탁’ 피해복구 현장인 울진군을 방문하여 직접 점검하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이날 현장 점검은 지난해 10월 13일 피해점검 방문 이후 두 번째로, 이낙연 국무총리와 이철우 도지사는 울진군 기성면 삼산리 주택피해복구 현장과 매화면 기양리 도로, 하천 복구공사 현장의 항구적인 재발방지 대책을 위한 현장점검을 실시했다.

 

 

또한 이낙연 총리는 지난해 12월 28일 포항 지진피해 재방문에 이어 태풍 ‘미탁’피해 복구 현장도 재방문하여 피해주민들의 일상생활 정상화를 위한 피해완전복구, 이재민 생활안정 등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재발방지에 대한 복구공사도 차질 없이 집행해 줄 것을 당부했다.

 

다음으로 매화면 기양리 지방도로, 매화천 범람피해 복구 현장을 방문해 ‘미탁’과 같은 재해로 인해 반복피해가 없도록 항구적인 재발방지까지 마련했는지를 시설 곳곳을 살펴보며 현장을 점검했다.

 

 

특히, 이철우 도지사는 겨울철 이재민들의 임시조립주택시설에 대한 생활불편 사항은 없는지 세심하게 살피고 하루 하루빨리 복구가 완료되어 온전한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책임의식을 갖고 끝까지 챙기고 지원하도록 주문했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