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18 (토)

  • 맑음동두천 -1.5℃
  • 맑음강릉 2.3℃
  • 맑음서울 0.3℃
  • 맑음대전 0.8℃
  • 맑음대구 3.9℃
  • 구름많음울산 5.2℃
  • 맑음광주 1.9℃
  • 흐림부산 6.3℃
  • 구름많음고창 -0.4℃
  • 흐림제주 6.9℃
  • 맑음강화 -1.2℃
  • 맑음보은 -3.4℃
  • 맑음금산 -1.6℃
  • 맑음강진군 1.6℃
  • 맑음경주시 0.9℃
  • 구름조금거제 4.2℃
기상청 제공

사건·사고

칠곡인근 공장 화재 초기대응으로 대형 참사 막아…

현대오일뱅크 직원들 초기대응으로 대형 화재 막아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1월 10일 오전 10시 54분경 칠곡군 지천면에 있는 한 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했지만, 인접해 있는 현대오일뱅크 직원들의 초기 대응으로 대형화재를 막은 것으로 알려졌다.

 

칠곡소방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54분경 화재가 발생한 공장에 인접한 현대오일뱅크 경비원이 초기에 화재 현장을 발견하고 119에 신고 한 뒤, 직원 7명과 함께 유류탱크 방어용으로 설치한 포소화전을 사용하는 등의 초기 대응에 나섰다.

 

이어 화재신고를 접수한 칠곡소방서에서 출동하여 화재를 진화했다.

 

 

화재지점 옆 현대오일뱅크에는 위험물이 저장된 대형 옥외탱크저장소가 있어, 자칫 대형화재로 확산될 수 있었지만 직원들의 빠른 대처로 큰 피해는 막을 수 있었으며, 인한 인명피해도 발생하지 않았다.

 

소방서 관계자는 “인근에 대형유류 저장탱크가 있어 큰 화재로 이어질 수 있었지만 직원들의 초기 대응으로 큰 화재를 막을 수 있었다.”며 “지속적으로 소방교육과 훈련을 통해 초기 대응능력을 향상시켜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