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22 (수)

  • 맑음동두천 23.7℃
  • 구름많음강릉 27.9℃
  • 맑음서울 25.1℃
  • 맑음대전 26.8℃
  • 맑음대구 29.3℃
  • 맑음울산 26.2℃
  • 맑음광주 27.1℃
  • 맑음부산 22.2℃
  • 맑음고창 26.2℃
  • 구름조금제주 24.7℃
  • 구름많음강화 19.1℃
  • 맑음보은 26.5℃
  • 맑음금산 26.5℃
  • 맑음강진군 24.8℃
  • 맑음경주시 28.4℃
  • 맑음거제 22.4℃
기상청 제공

사회

한수원, 글로벌 나눔 실천으로 체코에 사랑의 온기 전한다.

체코 글로벌 봉사활동 발대식 개최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 이하 한수원)이 글로벌나눔 실천을 위해 5월 22일 경주 교원드림센터에서 ‘2019년도 한국수력원자력 체코 글로벌봉사단’ 발대식을 열었다.

 

한수원에 따르면 이날 발대식은 해외봉사에 참여할 한수원 직원 10명과 해오름 동맹 6개 대학(동국대, 울산대, 위덕대, 포항공대, 한동대, UNIST) 재학생 24명, 원자력 협력회사 직원 5명 등 총 45명을 비롯한 봉사단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날 발대식을 가진 한수원 글로벌봉사단은 6월 17일부터 30일까지 체코 트레비치, 오크르지슈키, 모라브스키 크룸로프, 이반지체 등에서 복지기관 시설 정비와 환경정화 등의 봉사활동과 과학교육봉사, 문화교류 행사 등도 실시할 예정이다.

 

안형준 한수원 지역상생처장은 “올해로 3년째를 맞는 이번 봉사활동이 세계적인 에너지종합기업으로서의 기업 이미지를 높이고 한-체코 간 우호관계를 돈독히 하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해오름 동맹은 경주, 울산, 포항 지역의 원자력 관련 산·학·관 협력기구다. 또한 체코는 이번 봉사활동 지역과 가까운 두코바니에 신규 원전 건설을 계획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