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10 (수)

  • 구름많음동두천 13.2℃
  • 맑음강릉 17.9℃
  • 구름많음서울 13.7℃
  • 구름많음대전 16.9℃
  • 흐림대구 17.0℃
  • 흐림울산 19.1℃
  • 구름많음광주 16.9℃
  • 흐림부산 19.6℃
  • 흐림고창 16.0℃
  • 흐림제주 19.1℃
  • 흐림강화 13.8℃
  • 흐림보은 15.2℃
  • 구름많음금산 15.0℃
  • 구름많음강진군 18.2℃
  • 흐림경주시 19.1℃
  • 흐림거제 20.1℃
기상청 제공

영양군

영양군 반딧불이 오지생태탐방로, 환경부 '국가생태문화탐방로' 지정

생태 및 문화자원을 효율적으로 체험, 학습, 감상 등을 할 수 있도록 하는 ‘도보 중심의 길’

 

(데일리대구경북뉴스=양승미 기자)=경북 영양군(군수 오도창)의 ‘반딧불이 오지생태탐방로’가 환경부 지정 국가생태문화탐방로로 지정됐다.

 

영양군 수비면 수하리 영양 밤하늘·반딧불이공원 일원의 반딧불이 오지생태탐방로는 생태 및 문화자원을 효율적으로 체험, 학습, 감상 등을 할 수 있도록 하는 ‘도보 중심의 길’ 로서 국가급으로 인증받았다.

 

생태탐방로는 그 지역의 자연과 문화, 역사를 효과적으로 체험할 수 있는 길들을 선택적으로 발굴하여 조성하는 것으로 국가급, 광역급, 지역급의 3가지 등급이 있다.

 

 

특히, 영양 밤하늘·반딧불이공원은 천혜의 자연경관과 반딧불이가 서식하고 별이 가장 잘 보이는 지역으로서 생태적 가치를 인정받아 금년 1월에 환경부가 지정한 생태관광지역에 위치하고 있어 야간에는 반딧불이와 밤하늘의 별을 감상하고 주간에는 국가급 탐방로에서 생태관찰과 오지 문화를 접할 수 있는 생태관광의 메카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에 지정받은 국가생태문화탐방로는 수비면 수하리 자연생태공원관리사업소 야영장에서 시작하여 송방마을, 오무마을을 거쳐 울진군을 연결하는 7.8㎞의 오지산림탐방로와 하천변을 따라 오무마을까지 걷는 3.8㎞ 거리의 오지경관탐방로, 송방마을과 오무마을 둘레를 탐방하는 3.0㎞ 거리의 오지마을탐방로, 그리고 탐방로 각 구간을 연결하는 1.1㎞ 거리의 탐방로 연결구간 등 총 4개 구간 15.7㎞ 거리로 지정됐다.

 

 

내년부터 2년간에 걸쳐 국비를 포함하여 총 8억 원의 예산으로 탐방로 조성 15.7㎞, 전망대 4개소 및 각종 편의시설과 안전시설을 설치하여 2020년 말 탐방객들에게 개방할 계획이다.

 

오도창 영양군수는 이번 국가생태문화탐방로 지정을 계기로 2019년 수비면 수하 2리 새터마을에 군 자체 탐방로 0.5㎞를 개설하여 생태관광지역인 영양 밤하늘·반딧불이공원 내의 수비면 수하 2리 새터마을에서 반딧불이 생태숲, 반딧불이 천문대, 청소년수련시설과 왕피천유역 생태경관보전 지역을 거쳐 울진군 금강송면 왕피리에 이르는 생태탐방로를 조성하여 영양 밤하늘·반딧불이공원을 명실 상부한 최고의 생태관광지역으로 육성한다는 구상을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