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3 (일)

  • 흐림동두천 22.5℃
  • 흐림강릉 21.3℃
  • 서울 23.5℃
  • 흐림대전 23.9℃
  • 구름많음대구 23.4℃
  • 흐림울산 23.8℃
  • 광주 22.8℃
  • 흐림부산 23.5℃
  • 흐림고창 22.9℃
  • 흐림제주 26.6℃
  • 구름많음강화 22.6℃
  • 흐림보은 22.1℃
  • 구름많음금산 23.4℃
  • 흐림강진군 23.7℃
  • 구름많음경주시 22.7℃
  • 흐림거제 23.6℃
기상청 제공

사건·사고

경북경찰, 해외 발신 번호 변작 중계기 운영 보이스피싱 조직원 등 일당 32명 검거

지난해부터 올 3월까지 40건 32명 검거, 19명 구속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경북경찰청(청장 최주원)은 4월 13일 지난해 1월부터 경북경찰청에 전담팀을 구성하여 보이스피싱 범행에 이용되는 중계기를 운영한 일당 32명을 검거하고, 이 중 19명을 구속했으며, 중국으로 도주한 조선족 총책 등 5명을 추적 중이라고 밝혔다.

 

경찰청에 따르면 이들은 중국 등 해외 보이스피싱 조직과 공모한 후 전화번호 변작용 심박스, 휴대전화, 타인 명의 유심, 라우터 등을 이용하여 중국 등 해외에서 발신되는 070 전화를 국내 010 휴대전화 번호로 바꿔주는 이른바 중계기를 운영한 혐의다.

 

경찰 조사에서 이들은 경찰의 추적이나 단속을 피하기 위해 인적이 드문 야산, 하천의 갈대밭이나 다세대 주택, 원룸 등에 ‘고정형 중계기’를 설치하거나, 직접 차량 또는 가방에 담아 ‘이동형 중계기’를 운영한 것으로 확인됐다.

 

 

한편, 구속된 조선족 A씨는 중국으로 도주한 조선족 총책 B씨의 지시를 받고 2022년 1월경 경북 영천과 영덕군 야산에 태양열 패널로 전력을 공급하는 방법으로 고정형 중계기를 설치한 후 도주했다.

 

이에 경찰은 CCTV 수사, 통신 수사 등 활용하여 조선족 A씨를 검거하고, 중국으로 출국한 B씨를 인터폴에 공조수사 요청한 상태이다.

 

또한, 중국 상선과 공모하여 중계기 관리자들을 모집하고 범행에 이용되는 중계기와 유심을 공급한 중간 모집책 및 유통책 C씨 등 3명을 검거하여 전원 구속했다.

 

이와 함께 경북·대구 지역 야산과 하천 갈대밭, 다세대주택, 원룸, 아파트 공사 현장, 음식물 쓰레기 더미, 차량 이용 이동형 중계기, 인간중계기 등 경찰의 단속을 피해 다양한 방법으로 설치된 중계기를 단속하고, 범행에 이용된 휴대전화 501대, 593회선의 심박스 27대, 유심 1,165개를 압수하여 1,094개의 보이스피싱 범행에 이용되는 전화번호를 차단했다.

 

이러한 경찰의 노력으로 경북 도내 보이스피싱 발생건수와 피해액이 2022년 한해 전년 대비 약 40% 감소한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통신회사 등 유관기관과 협력하여 보이스피싱 범행의 핵심 수단인 전화번호 변작 중계기를 단속함으로써 보이스피싱 범죄방지를 위해 최선을 다하는 한편, 마약범죄와 결합범죄 가능성, 허위 거래내역 등 편법을 통한 대출, 범죄에 연루됐다는 전화, 핸드폰 파손 등 자녀 사칭 전화나 문자를 주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아울러 주민 생활주변에서 이번 사건에서 발견된 전화번호 변작 중계기와 닮은 기계를 발견하면 112로 적극적으로 신고해 줄 것도 당부하면서 그에 따라 필요시 신고보상금을 지급할 계획임을 밝혔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