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2 (목)

  • 맑음동두천 -5.1℃
  • 구름조금강릉 -1.0℃
  • 맑음서울 -3.2℃
  • 구름많음대전 -3.8℃
  • 흐림대구 -0.3℃
  • 구름많음울산 0.4℃
  • 흐림광주 -1.0℃
  • 구름많음부산 1.5℃
  • 흐림고창 -2.2℃
  • 구름많음제주 4.0℃
  • 구름조금강화 -3.3℃
  • 구름조금보은 -5.9℃
  • 흐림금산 -4.1℃
  • 흐림강진군 -0.2℃
  • 구름많음경주시 -0.3℃
  • 구름많음거제 2.1℃
기상청 제공

정치

이만희 의원, ‘청도 대도약의 시작!’마령재터널 기공식 개최

완공 시에는 명실상부한 물류거점도시 청도로의 도약 유력시...10년 만의 ‘첫 삽’

 

(데일리대구경북뉴스=김형만 기자)=청도군민의 숙원사업인 마령재터널이 첫 삽을 뜨면서 본격적인 청도발전 대도약의 서막을 울리게 되었다.

 

국민의힘 이만희 국회의원(재선,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간사위원)은 오는 28일(월) 청도군 풍각면 송서리에 자리한 풍각쟁이 광장에서 마령재터널 건설공사 기공식이 개최된다고 밝혔다.

 

마령재터널은 청도 풍각면과 대구 달성 현풍읍을 잇는 직결 도로로서 오는 ‘27년 완공될 계획인 가운데, 총 사업비는 561억원으로 이중 국비는 296억원, 도비는 265억원이 투입되는 대규모 토목사업이다. 이를 통해 대구와 약 20분을 단축함으로써 지역 농산물의 원활한 유통, 관광객 접근성 상승, 경제인구 유입 등으로 향후 지역경제 활성화로 이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더욱이, 동 사업은 지난 2012년 중앙정부에 사업 건의 이후 10년 만에 기공식을 개최하기까지 이만희 의원의 과거 행보가 다시금 주목받고 있다.

 

청도군은 대구와의 낮은 교통 연계성을 극복하기 위해 마령재터널 사업을 지역현안으로 추진해왔지만, 수 년 넘게 진전이 없는 상태로 이어져 오며 지역사회에서조차 사업추진 가능성에 대해 회의감이 만연해 있었던 것이 사실이다.

 

이만희 의원은 그간 기획재정부, 국토교통부 등 관계기관의 장·차관뿐만 아니라 실무 공무원들과도 함께 머리를 맞대고 사업의 필요성을 설명하고, 사업추진을 위해 끊임없이 노력해옴에 따라 이번 결실을 맺을 수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만희 의원은 이번 기공식 개최에 대해 “마령재터널은 사업규모만 무려 560억원에 달하는 대형 토목사업”이라며, “사업계획 입안, 예산확보 등과 같이 많은 어려움 속에서도 청도 군민 여러분의 변함없는 지지와 성원으로 극복할 수 있었다.”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끝으로 이만희 의원은 “마령재터널을 통해 청도가 경상남·북도와 전라남도를 연결하며 명실상부한 물류 중심도시로 도약할 수 있게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지역의 중단없는 발전을 위해 적재적소에 예산을 확보할 수 있게끔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