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2 (토)

  • 맑음동두천 1.2℃
  • 구름조금강릉 5.3℃
  • 맑음서울 3.0℃
  • 맑음대전 5.1℃
  • 맑음대구 7.8℃
  • 맑음울산 8.7℃
  • 맑음광주 6.1℃
  • 맑음부산 8.8℃
  • 맑음고창 5.0℃
  • 연무제주 9.9℃
  • 맑음강화 2.8℃
  • 맑음보은 3.8℃
  • 맑음금산 4.7℃
  • 맑음강진군 6.8℃
  • 맑음경주시 8.6℃
  • 맑음거제 9.0℃
기상청 제공

사회

경북문화관광공사, 유럽 문화관광시장 공략

스페인에서 다양한‘고품격 경북관광’홍보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경상북도문화관광공사(사장 김성조)는 1월 29일 경북관광의 해외시장 다변화 및 확대를 위해 ‘스페인 국제관광박람회 (FITUR, 이하 피투르 박람회)’ 참가에 이어 살라망카 대학교·스페인 마드리드 한국문화원을 방문하는 등, 경북관광의 다양한 매력을 알리는 데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밝혔다.

 

공사에 따르면 피투르 박람회는 세계 3대 관광박람회 중 하나로 매년 160여 개국 25만여 명의 관광업계 관계자 및 방문객이 참가하는 대규모 국제 행사로, 올해 대한민국은 한-스페인 수교 70주년을 맞아 주빈국으로 초청됐다.

 

지난 1월 22일부터 1주일간 스페인 마드리드에서 개최된 피투르 박람회에는 문체부를 비롯, 경상북도 등 지자체 6곳 및 유관단체 관계자들이 함께 참가했다.

 

특히, 경북문화관광공사는 ‘2020 대구·경북 관광의 해’를 맞아 경상북도, 안동시와 함께 경북의 다양한 관광 매력을 느낄 수 있는 경북형 고품격 문화관광을 집중적으로 홍보했다.

 

 

‘2020 대구·경북 관광의 해’는 경북문화관광공사, 경북도, 대구시가 함께 지속가능한 관광 발전 기반의 지역경제 활성화를 목표로 운영하고 있는 프로젝트이다.

 

아울러 이번 피투르 박람회에 참가한 경북문화관광공사 임직원들은 ‘2020 대구-경북 관광의 해’ 성공 결의를 다지며 현지 개별 관광객(FIT)들에게 세계문화유산 등 경북의 다양한 관광매력을 알렸다.

 

또한 스페인을 비롯한 세계 각지에서 참가한 여행사 및 언론사와의 상담 프로그램을 운영, 현지 유관기관 관계자를 대상으로 경북관광의 인지도를 제고하고 관광협력 활성화 방안을 모색했다.

 

유럽 명문대 중 하나로 손꼽히는 800년 역사의 스페인 최고(最古) 대학 살라망카대학교 한국학과 관계자들과 문화관광교류 확대를 위한 간담회도 마련됐다.

 

 

국제 교류처의 Sadak 부총장, Martin 어문대학장, 김혜정 한국학과 책임교수 등이 참여한 간담회에서 공사는 풍부한 역사자원 및 전통문화를 근간으로 하는 경북형 교육관광을 소개, 특수목적관광(SIT) 해외시장 확대 방안을 논의하는 등 경북관광의 시장 다변화를 도모했다.

 

한편, 스페인 마드리드 한국문화원과의 간담회를 개최,‘2020 대구·경북 관광의 해’의 성공적 개최 및 경북관광의 스페인어권 해외시장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 등 양 지자체 간 협력과 문화관광교류 확대방안 역시 협의한 것으로 파악됐다.

 

경북문화관광공사 김성조 사장은 “2020년 한-스페인 수교 70주년을 기념하여 관광대국 스페인 현지에서 경북관광의 매력을 알릴 수 있어 매우 기쁘다.”며 “또한 올해는 ‘2020 대구-경북 관광의 해’이기도 하다. 이번 스페인 방문을 계기로 많은 분들이 경북의 다양한 고품격 매력을 발견하고 체험하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