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09 (토)

  • 맑음동두천 1.8℃
  • 맑음강릉 9.6℃
  • 맑음서울 5.8℃
  • 맑음대전 3.9℃
  • 맑음대구 5.7℃
  • 맑음울산 9.6℃
  • 맑음광주 7.4℃
  • 맑음부산 11.5℃
  • 구름조금고창 5.1℃
  • 맑음제주 12.6℃
  • 맑음강화 4.3℃
  • 맑음보은 -1.0℃
  • 맑음금산 -0.4℃
  • 맑음강진군 8.5℃
  • 맑음경주시 4.3℃
  • 맑음거제 11.7℃
기상청 제공

사회

한울본부, ‘마음담은 김치’로 태풍 피해 지역민 위로

울진군 새마을회 합동으로 손수 담근 김치 약 400박스 전달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한국수력원자력(주) 한울원자력본부(본부장 이종호, 이하 한울본부)는 제18호 태풍 ‘미탁’으로 피해를 입은 울진군 주민들을 위로하기 위해 10월 22일 울진군 새마을회와 합동으로 태풍 피해지역에 마음담은 김치 약 400박스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한울본부 관계자는 “이번 김치 전달은 지난 10월 초 계획됐던 송이 축제를 찾은 지역 주민에게 식사를 제공하기 위해 미리 준비해둔 것으로, 약 1,800만 원 상당의 식자재를 송이 축제 취소 직후 태풍피해 긴급 구호품으로 전환하기로 결정했다.”면서

 

한울본부로부터 긴급 구호품으로 전환된 식자재를 전달받은 울진군 새마을회는 그간 피해지역을 60여 차례 순회하며 지역주민 약 3,000여 명에게 식사봉사를 제공했고, 22일에는 손수 담근 김치를 피해지역에 전달했다고 전했다.

 

장정일 대외협력처장은 “태풍 피해를 입은 지역주민들께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기를 바라며 준비했다. 마음만으로는 해결하기 어려운 부분을 지역사회와 더불어 챙길 수 있어 더욱 뜻깊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한울본부는 본부 인접지역의 태풍 피해복구에 전념해왔으나, 향후에는 울진읍을 포함한 원거리 지역의 피해복구를 위해서도 적극적으로 노력하고 있으며, 이와 더불어 울진군 피해 전 지역에 5천만 원 상당의 전기담요도 지원한다는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