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1 (목)

  • 맑음동두천 -1.6℃
  • 맑음강릉 3.9℃
  • 맑음서울 -1.6℃
  • 구름많음대전 0.8℃
  • 구름조금대구 2.2℃
  • 구름많음울산 2.5℃
  • 구름조금광주 3.6℃
  • 구름많음부산 3.4℃
  • 구름조금고창 2.0℃
  • 구름많음제주 6.8℃
  • 맑음강화 -2.2℃
  • 구름많음보은 -0.3℃
  • 구름많음금산 1.0℃
  • 구름많음강진군 3.3℃
  • 구름많음경주시 2.5℃
  • 흐림거제 3.5℃
기상청 제공

사회

한수원, 세계원자력사업자협회(WANO)도쿄센터 사무총장 배출

김기영 안전처장, 아시아 103개 원전의 안전성 증진 활동 총괄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한국수력원자력(사장 황주호, 이하 한수원) 김기영 안전처장이 세계원자력사업자협회(World Association of Nuclear Operators, 이하 WANO)의 도쿄센터 사무총장에 선발됐다.

 

한수원 경영진이 WANO 도쿄센터 사무총장에 선발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임기는 2023년 1월부터 약 18개월이며, 연임도 가능하다.

 

WANO는 체르노빌 사고 후 1989년 설립되어 전 세계 원전 운영사(35개국 123개社)가 원전 안전성을 높이기 위해 참여하고 있는 원자력 분야 최대 민간 국제단체다. 이번에 한수원 경영진이 책임을 맡게 된 WANO 도쿄센터는 WANO의 4개 지역센터(애틀랜타, 파리, 모스크바, 도쿄) 중 하나로, 아시아 18개 회원사의 103개 원전에 대한 안전 점검을 총괄하고 있다.

 

사무총장은 아시아 18개 회원사의 CEO들로 구성된 이사회와 총회를 거쳐 선발한다.

 

황주호 한수원 사장은 “한수원은 세계 3위의 원전 운영사로서 앞으로도 IAEA 등 다양한 원자력 국제기구 및 민간단체와 협력해 세계 원전의 안전성 향상에 기여하고 한수원의 국제위상을 높여 원전 수출 기반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기영 한수원 안전처장은 “우리나라 뿐 아니라 아시아 모든 원전의 안전성 증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는 각오를 다졌다.

포토뉴스

더보기